애기가 혼자 배웅해 줬어요..ㅋ > 육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애기가 혼자 배웅해 줬어요..ㅋ
서울하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16-07-08 14:44:42 조회: 727  /  추천: 2  /  반대: 0  /  댓글: 5 ]

본문

오늘 8시 출근이라 7시 좀 넘어서 나오는데..

와이프는 요즘 시술같은 수술을 받은지라 몸이 메롱인 상태..계속 자고 있고..

38개월된 아들놈이 일어나더니 현관까지 나와서 토닥토닥 안아주고 잘 다녀오라고 보내주네요..ㅎ

나중에 엄마한테 아빠가는데 일어나지도 않았다고 혼냈다 합니다..ㅋㅋ

어릴때가 평생 효도 다 하는 시기라던데..그런거 같네요..푸흡


추천 2 반대 0

댓글목록

저도 요즘 5살 첫째, 3살 둘째 번갈아가며 배웅해주네요. ㅋ

    0 0

말만 들어도 귀여움이 넘쳐나네요..

    0 0

9개월된 우리딸도 빨리커서 그래줬으면 좋겠네요 ㅎ

    0 0

부럽습니다

    0 0

아유 귀여워라 ㅋㅋ 울집 꼬맹이는 누가 나가기만 하면 나라가 망한것처럼 서럽게 우는데 곧 예쁘게 빠빠하고 배웅해줄 날이 오겠죠?ㅎㅎㅎㅎ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