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전인지 선수 우승을 진짜 진짜 축하해야 겠습니다.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LPGA 전인지 선수 우승을 진짜 진짜 축하해야 겠습니다.
일반 |
시나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6-27 07:55:09 조회: 11,470  /  추천: 23  /  반대: 0  /  댓글: 38 ]

본문

이번 KPMG로 메이저 3승을 한 전인지 선수가 이렇게 3~4라운드에 쪼임을 당할 줄 누가 알았겠습니까?

4홀부터 15홀까지 처참하게 렉시톰슨에게 밀려 막판 내줄줄 알았는데, 퍼팅 유리멘탈은 또 있었습니다.

 

6월의 마지막 주차 우승 진심으로 축하하고, 1라운드 64타 치고도 3라운드 더블보기 했던 16번홀 때문에 

얼마나 가슴 졸였는지 모릅니다. (저도 필드 나가면 트리플보기 안해야 하는데 말입니다. ㅠㅠ)

 

2015년 US Women’s Open 초청선수로 첫 출전 우승 

2016년 Evian 챔피언쉽에서는 남여 메이저 최소타 우승 

그리고 2022년 KPMG LPGA 1라운드 코스 레코드(64타)에 Wire-to-wire 우승!!!

 

인터뷰 영상 보니 짠한 마음이 들고, ​렉시톰슨의 슬로우 플레이에 대한 냉정한 평가도 있었네요.

 
 

 


추천 23 반대 0

댓글목록

전인지 선수 초반 기세와 달리 밀려서...너무 안타까웠는데. 우승해서 너무 기쁩니다.
골프 초보일 때부터 항상 티비 에서 웃는 얼굴로 나와서 늘 응원합니다.
악수도 잘해주고 사인도 잘해주는 선수로 인성 또한 좋다고 소문난 선수라서 그런가 봅니다.

    1 0

정말 하늘이 내려준 기회에서 필요한 우승을 한거 같습니다. 인터뷰에 나온 기사 내용을 찾아봤어요.
(중략)
전인지는 28일부터 사흘간 펜실베이니아 주 랜캐스터의 자선 행사에 간다. 전인지가 2015년 랜캐스터에서 열린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할 때 그를 응원해준 지역 커뮤니티를 위해 자선 재단을 만들었다.
골프장 직원들과 그들의 가족, 그리고 캐디들에게 장학금을 제공한다. 전인지는 “우승컵을 가져갈 수 있게 되어서 더욱 즐겁다” 고 말했다.

    1 0

인터뷰보다 울컥했습니다

    1 0

그동안 스폰서, 가족, 팬클럽과 소원해짐에도 감정 상하지않고 위로받고 싶었던듯. ㅠㅠ

    0 0

우승해서 제가 다기쁘네요!!

    1 0

다들 속이 시원하시죠? 재방송 많이 틀어줄줄 알았는데 조금 의외이긴 합니다.

    0 0

예전에 대회때 샷하려고 하는데 앞에 갤러리들이 시선에서 걸려서 뒤로 빠져달라고 요청하는데
웃으면서 부탁하는 에티튜드가 완전!!!!그때부터 팬이 됐어요!!!
진짜 잘됐으면 좋겠다 전인지 선수 ㅋㅋ

    0 0

큰 귀로 남의 말을 유심히 듣는 좋은 성격이라 만화 캐릭터 'Dumbo'라는 별명을 얻었다고 하죠.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