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질문 입니다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이상한 질문 입니다
  질문 |
배튜배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5-24 16:05:00 조회: 5,979  /  추천: 6  /  반대: 0  /  댓글: 57 ]

본문

30대 후반
작년 7월 골프시작
잠간 한달정도 부상기간 빼면
꾸준히 계속 레슨을 받는중 입니다.

GDR이나 인도어 연습장에서 서로 지인이나
부부, 연인사이들이 서로 조금씩 가르쳐 주는걸
가끔씩 봅니다.

그럼 어김없이 방송이 나오거나 프로가 와서
안된다고들 합니다.

왜 안될까요?
제가 탁구도 돈 내고 배워보고
당구도 배우고, 해봤습니다. 근데 타 운동들은
잘하는 사람이 주변사람들 알려주기도 하는데
유독 골프는 그게 안됩니다.

물론 저도 그들만에 룰에 따라 정식 프로한테
배우고 주변에 누굴 가르칠만한 실력은 안됩니다.

지금부턴 지극히 저의 삐딱한 시선 입니다.

따지고 보면 상관없는거 아닌가요?
그냥 골프계라는 특권층? 골프장, 골프프로들만의
특권층을 형성하는거 아닌가요?

당구장에서도 서로 가르쳐주고
탁구도 서로 가르쳐 줍니다.

저는 레슨샵에 가서 30회에 120짜도 다니고
GDR에서 횟수짜리 끊고도 다니고 인도어 연습장에
프로한테도 주2회 월8회짜리도 배우고 있습니다.

앞으로 좀 더 오래 받을 생각입니다만, 제가 나중에
어느정도 실력을 갖추고 레슨을 오래 배운만큼 배운걸 제 와이프나 주변사람들 가르쳐 주고 싶을때가 생길거 같은데, 골프계는 그게 금지 입니다.

이게 그들만의 특권층인지... 하는
그냥 지금히 제 생각입니다.

다들 이런 부분이 이상하다고 생각지는
않으시는지 문득 궁금했습니다.

추천 6 반대 0

댓글목록

제생각엔 타석이 비좁기 때문에 위험하기도 하고 주변사람들에게 피해를 주기때문에 그런듯합니다.
프로들같은 경우엔 레슨할때 어느정도 안전하도록 정해진 룰이 있지만 아마추어가 레슨을 할때 주변타석등을 배려하지 않는 경우가 많기때문에 주변에서 불편해해서 카운터에 항의하는 경우가 많거든요. 혹시라도 주변에서 휘두르는 골프채에 사람이 다칠경우에 연습장 책임을 묻는경우도 있기때문일까 생각듭니다.

지인레슨은 스크린이나 프라이빗한 연습장에선 충분히 가능한부분이니 특권층 뭐 이런거랑은 전혀상관없는것 같습니다.

    8 0

1. 실내연습장, 인도어에서 너도 나도 레슨을 하다보면 안전상의 이유나 주변에 피해를 줄수 있어서 못하게 합니다
주변에 아무도 없을때 조용히 레슨하는건 문제없다고 생각합니다

2. 레슨프로의 입장에서 초보자들이 서로 틀린정보를 공유하고 이상한 방식으로 연습하면 결과적으로 망하니까 레슨은 자격이 있는 사람에게 배워라 그런 의미의 발언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나중에 와이프나 지인이 골프 처음 시작하면 완전 기초레슨은 제가 해줄생각입니다
저도 완전 처음 레슨을 받았을때 생각해보면 금액대비 너무 기초단계를 받았던것 같습니다

    0 0

일반인들은 ~ 프로 할거 아니죠ㅜㅜ
대부분 다른운동들도 다른 아마추어가 좀더
잘하니 잘못된 정보 일수도 있는걸 가르쳐줘요.

특히 골프에 정석이 없지 싶습니다..

    0 0

왜그런지 잘 모르겠지만
그냥 생각해보면

좁은 타석에 둘이 들어가서하다
자칫 사고가 날수도 있고..
대화 소리로 인해 주변타석에 방해가 되기도 하고요

레슨이라면
스크린이나 프라이빗연습장이 좋겠네요

    2 0

윗분 말대로 모르는 사람이 불특정 다수에 타석 간격이 좁으니, 다른 사람에게 방해가 되서 그럴거라 생각이 듭니다. 일반적으로 연습시 동호인 모임인 경우가 많은데, 골프는 연습장이 불특정 다수이라 그럴것 같네요.

    0 0

방송이나 프로님와서 안된다고 하는 그 연습장 어딘가요?
저도 가고싶네요 진심

    9 0

이상한 질문이네요. 아무나 가르쳐도 됩니다....누가 안된다고 그럽니까?
조용히 가르치면 아무도 뭐라고 안하는데, 아주 시끄럽게 떠들면서 하는 경우가 있어서
주변에 연습하는 사람들에게 방해가 되지 말라고 하는거죠.
골프를 좀 쳐보시면 아시겠지만, 골프스윙은 운동이라기보다는 집중력의 스포츠라서
연습장에서 조용히 해줍니다.
시끄러운 골프 게임장(탑골프처럼)의 경우에는 크게 떠들어도 관계없습니다.

    0 0

제가 목격한 분들은 매우 조용히 가르쳐줬습니다. 제가 그자리 뒤였지만 방해되지 않았어요.

    0 0

미친 프로 or 연습장이네요. 도대체 시끄럽지도 않은데 왜 안된다고 하는지 저도 묻고 싶네요.
그냥 거기가 돈에 미친 사람들인거네요.
다른 대부분의 곳들은 그렇지 않습니다.
저도 구력 13년~15년정도 사이에 와이프를 2년 정도 가르쳤습니다.
와이프백1개, 타석1개만 빌려서 거의 귓속말로 하면서 인도어에서 가르쳤고,
되도록이면 구석자리로 갔고 아무에게 방해주지 않게 해서 아무일 없었어요.

    1 0

미친 프로 연습장이라고 하기에는 이런곳 많아요ㅠ 개인강습금지 크게 써붙여놓고 수시로 방송나오는곳도 있구요.

    2 0

스키장도 보통 개인강습 금지가 대부분이죠.
명목상은 안전문제인데
실질은 수입과 관련있지 않나 싶습니다.

    2 0

제 말이 그렇습니다.

연습할때 주변에 가르쳐주다가 제재하는
경우 보면 조용히 안전거리 유지해서 가르쳐
줍니다.

제 앞쪽이였지만 아무런 피해없었어요.

    1 0

물론 조용히 하시는분들도 있지만 그렇치않은 분들도 있기때문에 연습장 측에서로 룰로 정해놓은거 아닐까요? 그렇치 않은 연습장도 있으니 다른연습장을 가시면 될듯한데요. 식당에 노키즈존 정도로 생각하시면 될듯합니다. 그런 연습장도 있고 안그런 연습장도 있으니 그건 소비자에 선택이죠.

    0 0

이게 맞는 것 같습니다
안전 문제도 물론 있고 주변에 방해도 되기는 하죠
근데 나는 혼자 연습하는데 옆타석에서 프로에게 레슨 받고 있으면
그것도 방해가 되긴 합니다

    0 0

안전이라는 이유도 있긴 한데..이건 뭐 뒤에서 가만 앉아서 말로만 하지 타석에 들어가서 막 하는 분들은 잘 없긴 하든데 그래도  서로 너무 막 가르쳐 주고 하다 보면 엄청 혼란스럽고 다른 회원들 집중도 어렵고 불만 많으니까 통제하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그러면 왜 소속 프로들이 하는 건 괜찮냐 하는데 그건 자기네 영업장이니까 뭐..그리고 저는 제가 연습하는 타서 앞 뒤로 프로가 와서 레슨 하면 좋드라구요...무료레슨이라 생각하고 듣습니다...근데 일반인들이 잘 모르면서 이래라 저래라 하면...시끄럽기만 하고..믿음이 안가죠..
주변 사람들 가르쳐 주고 싶으면 사람 많이 없을 시간대 가셔서 살짝 살짝 보면서 한 두 마디 해주는 정도는 괜찮을 거 같긴 하구여 아니면 스크린 골프나 프라이빗 스튜디어 같은데 가시면 되실거 같습니다.

    1 0

으잉 부부 간에도 안된다구요?
영리 목적으로 하는것도 아닌데ㅠ
심지어 저는 무조건 타석 두개 예약하고 가는데요ㅠ

    2 0

제가 몇번 본것 중에 부부도 있었습니다.
  와이프 가르쳐주는거라고 해도 안된다고
소속프로 빼곤 안된다고 합니다.

    0 0

해도됩니다 단 스크린 방빌려서 하면됩니다
뭐 표면적인 이유야 안전문제 다른회원 소음문제지만 솔직히 자기들 영업을 못하는거잖아요 짜장면집가서 햄버거 먹음 기분 좋겠습니까? 뭔 내가 내 가족 레슨한다는데 뭐가문제야? 네 문제없습니다 다만 다른회원 방해만 안된다면요

    1 0

꼭 알려주고 싶으시면 스크린 방 하나 잡고 알려주시는게 가장 나은 방법입니다.  서로 얼굴 붉힐 경우는 없을 것 같네요

    2 0

누구나 타석에서 고독하고 치열한 자신과의 싸움을 하고있습니다. 마음 속으로 어제본 유튭을 떠올리면서 이미지를 일치시키고 마음의 준비가 되면 천천히 테이크어웨이를 시작합니다. 모니터에 재생되는 자기모습에 실망하거나 희망을 가져봅니다. 그런데 어디선가 들리는 레슨이 있으면 귀가열리고 나도모르게 오랫만에 머리고정해봅니다. 말리는거죠.. 말투가 친절한 경우도 별로 없습니다. 연습이 끝나고 나면 같이 혼난 것 같아요. 필드에서 티샷 준비하는데 동반자들이 샷끝날때까지 말하고있으면 집중이 잘 안되될텐데 그 내용이 자세에 관한것이면 아무래도 더 신경이쓰일것 같습니다. 시끄러운공간이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자기수양을위한 독서실같은곳아닐까요 ㅎㅎ

    8 0

안전이 최고 아닌가요 탁구 당구는 다칠일이 별로 없죠
그리고 희한하게 골프가 야외운동임에도 조용히해야하는 그게 있죠 프로들 샷할때 카메라 소리나면 짜증내고 그런...

    2 0

그러지 말라는 이유
1. 주변에 방해됩니다. (시선, 소리, 어수선한 분위기까지)
2. 위험합니다. (안그래도 저같이 몇개정도 70이상으로 냅다 드라이버 후리는 사람이 있는데, 가끔 비딱하게 탑핑성 타격이 되버리면 2-3쿠션으로 옆타석 스쳐갈때도 있습니다. / 그럴때마다 정중히 죄송합니다 말해왔고요. / 2명이서 타석에 뭉쳐있다가 저같은 위험인물한테 한방 맞으시면 직빵이 아니므로 목숨까지는 아니겠지만, 무척 위험하실 것 같습니다. / 저도 그런타구 나오면 즉시 드라이버 내려놓고 그날은 연습 포기합니다.)
3. 잘못 갈르쳐주면 서로 삼천포로 갑니다. (싱글러나 세미프로 이상의 실력자가 아닌 이상, 아는 것과 응용하는 것과 가르쳐주는것에 대한 한계는 분명 있습니다. 같은 문제라도 사람에 따라 구질에 따라 유연성에 따라 스윙스피드에 따라 다 해법이 다릅니다. 어설프게 아는 지식으로 와이프 가르쳐봐야 해결은 커녕 문제만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 정 가르치고 싶으면 스크린 한방에서 둘이서 하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아무도 뭐라고 안합니다.

    9 0

제가듣기로는 스크린은 방빌려서 개임을하던지 레슨을 하던지 상관없는데, gdr 등 실내 연습장 및 닭장(인도어)등은 소속 티칭 프로가 소속되어 수입을 내는곳으로, 타 프로(티칭목적)분들의 장소이용 으로 제한한다고 들었습니다.
수입활동 장소는 무료로 빌리고 티칭목적달성하여 수입을 창출하는 행위를 제한하는 목적중 하나라고 합니다.

    2 0

그게 좀 이해가 안돼서요.

다른 운동, 기타 일이나 취미들에 특성들이
있습니다. 다른 분야는

잘하는 사람이 부족한 사람 가르쳐주는건 대다수 입니다.

유독 골프만 타석자리 돈내고 안전하게 조용히
가르쳐 주는 행위가 금지라는걸..  의아해하는겁니다.

우리나라 골프 란딩 비용도 유독 다른나라보다
비싸기도 하구요.

골프채도 더 비싸죠.

    1 0

로마에 가면 로마법을 따르는 거지요 비싸고 싸고는 수요와 공급이고요 연습을 하러가는 연습장과 게임을 하러가는 게임장 으로 구분만해도 어느정도 답나올거같고요 그사람들도 비싼돈들여서 배운건데 영업방해라고 생각하면 기분 좋을까요? 난 저런연습장 싫다면 안가면됩니다

    2 0

제가 쓴글의 핵심은 타 운동들과 마찬가지로 방해되지 않는 선에서도 안된다는걸 말씀드린거에요.

그래서 이상한 질문이라고 썼습니다.

지금 쓴이 글에도 비싼돈 들여서 배운거라고 하시는데 골프가 비싼건 맞는데 다른 운동 비싸요. 금액의 차이일뿐.  제가 말하는 요지는 결국 비싼운동인 만큼 그런 문화를 그런 사람들이 만든거 아닐까 하는거에요.

굳이 다른 운동들에서 서로 잘하는 부분을 가르쳐줄수있는데 유독 골프만 그런걸 안좋게 보니깐 하는 말이자나요

간혹 타석에서 제앞에 프로가 레슨할땐 오히려 그 프로가 더 시끄러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