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이나 이예원 매치플레이 컨시드 논란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윤이나 이예원 매치플레이 컨시드 논란
  일반 |
마쉬멜롱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5-25 09:38:08 조회: 13,174  /  추천: 3  /  반대: 1  /  댓글: 78 ]
이 글(사진)을 반대하신분(1명): 
선강

본문

유튜브 보다가 쇼츠에 우연히 떠서 봤는데
윤이나vs이예원 매치플레이 11번홀에서 나온 논란의 장면이라네요.
https://youtube.com/shorts/zQR9eA-sllk?si=knKUBxykgf5HA71l

윤이나가 과거 전적이 있다보니 윤이나가 아니였으면 이렇게까지 했을까? 싶기도 합니다.

확실히 윤이나는 선수들 사이에서 미운털 단단히 박힌거 같네요.



1) 매치플레이 룰에 따르면 퍼팅은 홀컵에서 거리가 먼사람부터 퍼팅한다.
2) 상대방은 순서를 지키지 않은 플레이어의 스트로크를 취소시킬 수 있다.
상대방이 스트로크를 취소시키지 않은 경우, 그 스트로크는타수에 포함되고, 인플레이볼이 된다.

추천 3 반대 1

댓글목록

블라인드 처리된 댓글입니다.

    0 11

매치플레이에 암묵적 동의 이런 거 없다니까요.
그냥 컨시드 주냐 마냐. 거리 먼 사람이 더 먼저 친다. 이거밖에 없어요.

    7 0

블라인드 처리된 댓글입니다.

    1 12

잘못 생각하고 계신것 같습니다.
먼 사람이 먼저 퍼팅한다가 원칙인걸로 압니다.
보통 많이 가까우면 먼저 홀아웃해도 되는지 '물어보고', 상대가 '승낙'하면 먼저 하는거고, 그 전에 컨시드 주기도 하지요.
아무 말이 없다고 자의적으로 해석해서 행동하는거는 원칙이 아닙니다. 원칙이 아닌지라 상대방이 다시 하라고 하는거는 정당합니다.
누가봐도 동의한걸로 보였다는 것도 누가보느냐에 따라 다르므로 원칙에 어긋납니다.
님께서는 자꾸 다들 아니라고 하는데 맞다고 하시는것 같아요... 살짝 긴장감 있는 상황이었지만 윤이나선수가 잘못 판단한거고 딱히 할말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6 0

이상한 룰 스스로 만들어 내지 마시고..
원칙이에요. 골프규정 6.4 찾아보세요.
매치플레이에서는 플레이 순서가 기본적인 요소이다; 플레이어가 순서를 지키지 않고 플레이한 경우, 상대방은 그 스트로크를 취소시키고 플레이어로 하여금 다시 플레이하도록 할 수 있다.

    7 0

전혀 아닙니다

    0 0

매치플레이에서 명확한 의사표시만 있지 암묵적 동의는 없다고 봅니다.
암묵적 동의라는 상황은 꽤 자의적으로 해석될 수 있는데요.... 이예원선수가 잘못 한건 없다고 생각되네요.

옛날 lpga에서 우리 나라 선수 누군가와 외국 선수
누군가였나..그 때도 비슷한 상황이 연출된 적이 있었던걸로 기억됩니다. 그래서 우리 나라 선수가 다시 친걸로..

    2 0

윤이나 선수 안티는 극성팬이 만드는것 같아요
컨시드 주는것도 전략이고, 룰대로 했었기 때문에
논란거리가 될 수가 없죠

    3 0

치기전에 말해줄려다가 어드레스 들어가서 말하기 어려워 치고 난 다음에 말해준듯 합니다.

    0 0

우아... 재미있네요 프로의 세계에서 컨시드 안 주는게 비매너라고요? 상호존중은 룰 안에서 이루어지는 경쟁에서 양보나 배려라는 형태로 나타나는게 아닐텐데요.. 상대가 거동이 불편하거나 뭐 부상이 있으면 배려해주는게 암묵적 룰 뭐 이런게 아니라 그냥 휴머니즘입니다. 프로라는 직업이 내 상금 몰아주는 그런 직업이 아닐텐데...

    3 0

글쓴이가 악플수집하고 논란 만든는 관종인거로 하시죠 ㅋㅋㅋ
윤이나 글쓰면 댓글 폭발하는거 아는거죠 ㅋㅋ
이미 지나간 트렌드인데 감조차 전혀 없는 분 ㅋㅋ

    2 0

매치플레이에서.. 먼거리에 있는 이예원선수가 상대방이 먼저 홀아웃하면 심리적 부담이 꽤 되겠죠.
이걸 알고 윤이나선수가 모른척 먼저 홀아웃했으면 윤이나선수가 비매너 아닌가요..? 아니 심지어 윤이나 선수가 이걸 몰랐을까요? ...

일반 대회애서는 내가 꼭 널 이겨야하는 상황이 아니므로 먼저 홀아웃해도 상관없죠.

    5 0

윤이나 이예원 사이가 안 좋은것도 아니고 서로 친한 사이에 가까운데요,
이건 그냥 지나갔으면 윤이나 선수가 후속기사로 욕먹을 상황입니다.
그래서 이예원 선수가 지켜보다가 가만히 생각해보니 아니다 싶어 다시 치라고 말해준 것에 가깝다고 봅니다. 윤선수가 치는 걸 볼 때까지는 고민했겠죠. 이거 그냥 이대로가도 되나..? 라고 생각했다가 아 아니다, 이대로 가면 저 친구(윤이나)가 욕먹겠다 싶어서 다시 치라고 말해준거죠. 이건 도와준거지 이걸 반대로 인성문제라고 하는건 진짜..
프로경기를 너무 만만하게 보는게 아닌가 싶네요. 룰대로 하는 선수에게는 칭찬을 해줍시다.

    0 0

이예원이 전략적으로 일부러 가만히 있다가 윤이나가 넣는 거 보고 그제서야 다시 치라고 요구했다고 가정하더라도,

이예원이 하나도 잘못한 것 없습니다. 매치플레이 룰을 이용한 정정당당한 플레이 그 자체입니다.  이예원의 의도가 무엇이었냐를 고려할 필요 자체가 없습니다.

    1 0

프로가 룰대로 승부해야죠 취소시킬수있는 상대방 샷을 왜 그냥 둡니까? 넘어가는게 프로의식이 없는거 아닙니까

    1 0

진짜 어질어질하네요ㅋㅋ 룰대로 잘못한거 하나도 없는 선수가 욕먹고 제멋대로 친 선수 실드를 치네..

    0 0

블라인드 처리된 댓글입니다.

    0 11

프로 골프대회랑 동네 당구장 친선경기랑 비교를 하시네요;; 저 경기가 타이틀 없는 자선경기나 친선경기였나요? 몇억짜리 상금이 걸린 프로 대회입니다.
저 퍼팅 하나로 결승전에 진출해서 3억 상금을 받냐 못받냐가 걸려있는데 무슨 친분들을 찾고 계세요;;

    3 0

벌타 아닙니다.

    2 0

당구를 예시를 든거고
당구에서는 지역에따라 벌타 주기도 합니다.
말 꼬투리 잡지마세요

    0 0

당구 이아기 나올거리도 아니고 꼬투리는 님이 잡고 계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