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기의 중요성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기본기의 중요성
강좌,팁 |
코니코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1-19 18:01:43 조회: 2,665  /  추천: 13  /  반대: 0  /  댓글: 15 ]

본문



영하 10도를 넘나드는 추위가 닥친 한국과 달리 싱가포르는 여전합니다. 해가 진 저녁이 되어야 좀 선선할 뿐, 해가 내리쬐면 여전히 불볕 같은 더위네요. 덕분에 매주 라운드는 하고 있긴 합니다.

 

최근 연습하면서 그리고 라운드를 계속하면서 느낀 점 몇 가지만 이야기하려 합니다.

 

 

1. PGA의 중요성

 

포스쳐, 그립, 어드레스를 PGA라고도 한다고 들었습니다. 치면 칠수록 이 세 가지가 정말 중요하다는 걸 깨닫게 되네요. 이 세 가지 중 어느 하나라도 틀어지면 공이 원하는 방향으로 가지 못하겠지요. 하지만 연습을 하면서 이 세 부분을 세세하게 체크를 하고 있었는지 반성하게 됩니다. 공과의 거리나 공 위치뿐 아니라 내 상체는 어느 정도 숙이고 있는지, 손과 내 몸과의 거리, 타겟 방향으로 제대로 어드레스 했는지 등등 체크할 것이 상당히 많습니다. 이런 부분은 막상 라운드 나가면 신경 쓰기 어렵기 때문에 연습을 통해 몸에 익혀둬야 한다는 걸 새삼 느끼고 있습니다.

 

 

2. 백스윙의 중요성

 

백스윙 때 공이 어디로 갈지 이미 결정된다고 생각합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백스윙 때 오른쪽 어깨가 들리면서 다운스윙 때 다시 왼쪽 어깨가 들리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왼쪽 어깨가 들리니 턴이 막히는 현상이 나오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공이 엎어 맞아 왼쪽으로 가거나 헤드 궤도가 아웃 인이 심해져 슬라이스가 나기 쉽습니다. 거기에 왼쪽 어깨에 고질 통증이 생기게 됩니다. 잘 돌지 않는 왼쪽 어깨를 어쨌든 돌려야 하므로 왼쪽 어깨와 등이 뭉치기 쉽습니다. 요즘 이 백스윙을 조금 플랫하게 하려고 노력 중입니다. 

 

 

3. 아이언의 거리감​

 

아이언은 거리를 내는 클럽이 아니고 정확한 거리를 보내는 클럽이라는 걸 새삼 깨닫고 있습니다. 제가 요즘 고민하고 있는 거리는 160~170야드, 보통 7아이언 거리입니다. 바람이 없는 상황이면 그런대로 콘트롤이 가능합니다만, 뒤바람이 불 때는 고민이 됩니다. 170야드에 뒷바람이 1클럽 정도 강하게 불 때는 7번은 길고 8번을 짧은 상황이 연출되기 마련입니다. ​뒤바람이 불면 캐리도 늘지만 런이 평소보다 더 많이 발생하기 때문인데, 이런 상황에 7번을 짧게 잡고 치더라도 165 정도는 떨어져 굴러 그린을 넘어갈 것이고 8번을 치면 평소보다 강하게 쳐야 해서 미스샷이 나오기 쉽습니다. 연습 말고는 답이 없겠습니다만, 라운드하다 보면 많이 발생하는 일이라 고민스럽습니다.

 

 

 

4. 숏게임의 중요성

 

숏게임은 라운드마다 기록하는 스코어의 편차를 조금이라도 줄여줄 수 있는 역할을 합니다. 하루에 4~5시간 연습하는 프로와 달리 아마추어는 매번 라운드 나갈 때마다 그때그때 다른 롱게임을 보이기 마련입니다. 퍼팅이 장기이든 절묘한 어프로치가 장기이든 뭐 하나는 잘하는 축에 들어야 스코어 편차가 줄어들 수 있습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어프로치를 잘하는 편이 아닙니다. 제가 회원으로 있는 클럽은 대부분 2~3단이 기본인 포대 그린이고 양잔디라 일정한 어프로치 터치감이 나오지 않으면 좀처럼 핀에 붙이기가 어렵습니다. 퍼팅이 좀 되는 날은 그걸로 어떻게 만회를 할 수 있는데 퍼팅이 잘 안 되는 날 특히 고전합니다. 어프로치 샷을 더 가다듬어야겠다는 생각이 요즘 많이 드네요.

 

 

꽤 오래 골프를 쳐왔고, 골프를 그래도 좀 친다고 얘기할 수 있는 언더파 스코어도 기록해봤지만, 골프는 끝이 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다들 추운 겨울 잘 보내시길 바랄게요! 전 내일도 연습장에 가보려 합니다.

 


추천 13 반대 0

댓글목록

좋은말씀 감사드립니다.

    1 0

별말씀을요.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0 0

늘 코니코나님의 글을 정독하고 배웁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매번 저장도 해놓고 있습니다.
pga를 잘 연습해두면 '내 골프가 오늘 왜이러지'가 줄어들거 같습니다.
그리고 뒷 바람불 때의 아이언은 정말 어려워요...이거 연습이 가능한거겠죠?
골프 환경도 부럽습니다.~ 여긴 연일 영하의 날씨에 연습하기 쉽지 않네요.

    2 0

읽어주시니 감사하지요. 바람은 많이 경험하고 익히는 수밖에 없는 거 같아요. 어렵죠. ㅎㅎ

    0 0

PGA 의 중요성 얻어갑니다

    1 0

pga  배웠습니다.

    1 0

PGA 격하게 공감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1 0

추천 쾅!!!
감사합니다

    1 0

pga 배워갑니다!

    1 0

싱가폴 정규구장 부킹은 아떻게 하나요 ㅠㅠ

    1 0

누구나 부킹 가능한 구장은 하나 있는데 부킹 무척 어렵고요. 전 저렴한 회원권 하나 사서 치고 있습니다.

    0 0

좋은 내용감사합니다. 싱가폴도 가본지 오래되어가는데 사진속에 날씨가 정말끝내주네요.

    1 0

좋아 보이는데 덥습니다. ^^

    0 0

반갑습니다. 옆동네 조호바루에 몇년 살았었습니다. 그 동네 골프장들이 그립네요. 양잔디 골프장에서의 어프로치는 사실 가볍게 러닝으로 굴리면 크게 미스하는 경우가 없죠. 공을 띄워야 한다는 고정관념만 버리면 그냥 숏아이언으로 대충 굴려도 비슷하게 가니까요. 처음 말슴하신 PGA는 백프로 공감합니다. 돌고돌아 그립과 어드레스로 귀결되더라구요.

    1 0

조호바루 사셨군요! 전 코로나 때문에 아직 가보질 못했네요. 제가 주로 치는 구장은 포대 그린인데다 앞 핀인 경우가 많아 굴리기 어려울 때가 많습니다. 그린도 작고요. 하지만 굴려야 할 땐 말씀하신대로 굴리고 있습니다. ^^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