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트브 보면 손을 멈추면 채가 지나간다고 하잖습니까?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유트브 보면 손을 멈추면 채가 지나간다고 하잖습니까?
  일반 |
샤프458322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6-23 10:14:14 조회: 4,223  /  추천: 8  /  반대: 0  /  댓글: 49 ]

본문

그래야 비거리가 늘어난다고...채의 스피드가 더 늘어난다고 하는데.

이해는 됩니다. 손을 탁 멈추면...클럽 헤드는 확 나가니까.

그냥 연습을 끊어서 하면 되는것도 같은데.

채를 쥐면 그렇게 치는 건지 아닌지 모르겠네요.

거리 멀리 보내시는 분들은 어떤 느낌으로 치시나요? 어떤 연습 방법이 있을까요?

추천 8 반대 0

댓글목록

그냥 설명일뿐입니다. 실제로 멈추면 안되요 헤드를 가속시키는거지요.

    1 0

멈춰지지 않아서...질문을 드린건데요.

멈추는 연습을 할때는 뭐가 되는거 같은데.

그냥 전체 스윙을 할때는 휘리릭하믄서...뭐가 되는지 안되는지 모르겠습니다.

    0 0

손을 멈춘다는 표현에 집착하시는건 아닐까요. 회전운동중에 똑딱이 시작되는 임펙구간에서 잠깐의 스탑하는 느낌을 주면 팔이 튀어나가면서 로테이션 되는 스피드가 증가하고 이게 팔로스루까지 이루어진 뒤 이 힘에 의해 몸이 돌면서 피니쉬가 이루어 집니다. 영점 몇초의 찰나 순간을 멈춘다고 하기는 뭐하지만 달리 표현하기도 어렵습니다. 왼쪽어깨를 잡아두고 던져라, 오른발을 팔로스루때까지 붙여라, 왼발로 지면을 박차라등 이 모든 설명들이 전 한가지를 가리키고 있다고 보거든요.

    2 0

저는 저 멈추는 느낌이 없지만...

왠지. 머리부터 상체는 뒤에 있지만. 하체는 가고...좀 던져진 느낌...그런건가 싶네요.

    0 0

몸통회전으로 스타트 하지만 임펙트 구간(똑딱이)에 들어선뒤 몸통 회전이 더 안되도록 멈추면 (버스가 급정거 하듯이 아니면 샤프님이 손을 멈춘다는 표현 또는 왼쪽어깨를 잡아둔다) 팔이 튀어나갑니다( 버스안 승객이 갑자기 앞으로 튀어나가는). 이때 팔과 손목에 힘이 빠지고 유연한 상태일수로 가속이 붙고 힘을 줄수록 속도가 느려집니다.

    0 0

어느분 유튜브 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아마 임팩트 시점에 힘을 주라는게 아니라 그전에 줘야 하니까 임팩트시점에 손에 힘을 안줘도 멀리 나가는 느낌을 가지라고 하는것 같은데,, 어떤 사람에게는 좋은 강의일 꺼고.. 어떤사람에게는 안맞을 거고.. 그렇게 생각합니다.

    2 0

네. 솔직히 이해는 안갑니다. ^^

    0 0

제 경험은 몸이 회전하는 스피드 더하기 팔을 던지는 스피드로 비거리를 늘리는건데 이걸 어떤식으로 체득하는가는 각자의 경험에 따른 거라 열심히 던져 보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얻은 느낌은 힙과 몸통을 먼저 돌려주면 팔이 따라 오는데 이때 머리가 왼쪽으로 돌아가는걸 잡아주면서(왼쪽 어깨가 일찍 열리는걸 방지하고 머리가 임펙트 이 후 팔로스루 때까지 타겟방향으로 돌지 않고 버티는 상태) 팔로만 치는 느낌으로 던지면 로테이션되면서 스피드가 늘어났습니다.

버스를 타고 가다가 급브레이크를 밟으면 실내에 있는 승객들이 갑자기 앞으로 팍 튀어 나가는 느낌이랄까요. 이게 찰나의 순간이라 이걸 말로 풀어서 설명한다고 제 느낌이 전달되긴 어려울 겁니다.

    1 0

한번 던지는 연습을 조금더 해보겠습니다.
최근 저도 하체는 가고, 머리는 안가는 그런 느낌을 받았는데...그런건지...그럼 임팩시 멈추는 동작에 의한 릴리즈가 진행되는 것인지...아리송합니다.

    0 0

쉽게 설명드리면 수건으로 앞사람한테 장난칠때 탁탁 팅기면서 장난치지는데 이현상이랑 비슷하다고 보심될듯 합니다.
손을 멈추면 릴리즈가 자연스럽게 걸리면서 헤드 스피드가 붙는데, 손을 멈추지 않고 계속 보내면 볼 맞추는데는 문제는 없으나 볼스피드를 붙일려면 더 많은 힘을 써야되니까 그렇지 않을까 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3 0

저도 그리 이해합니다.
수건 드릴이 효과적일지?

    0 0

헤드 스피드가 가속되면서 어느 순간 손보다 헤드가 앞서는 지점이 있다는거지 손을 멈추라는 얘기랑 다릅니다

    2 0

그럼 그걸 이해하기 위해 설명을 한거지.
굳이 그걸 연습할 필요는 없다는걸까요?
(제가 참고했던 영상은 탈골 스윙이라고...주니어 위주 레슨...입니다)

    0 0

제가 요즘 연습하는 것이 이겁니다.

저는 죽어도 고쳐지지 않는 배치기(얼리익스텐션)때문에 드라이버 스윙할 때
조금만 힘주면 1~2시 방향으로 푸시가 나는 스윙이었습니다.
필드나가면 아예 11시 방향을 보고 칠 정도입니다.

그런데 우연히 연습장에서 싱글치는 후배를 만나 스윙을 보여 줬더니
배치기가 있지만 심한 건 아니다.. 오히려 클럽을 너무 오래 끌고 나가기 때문에 페이스가 열려 푸시가 나네요..
라고 하네요.

그려면서 가르쳐 준 것이...
다운 스윙할 때 손이 오른쪽 발 앞 근처를 지날 때 잠깐(0.0001초 정도..^^ ) 손을 스톱하는 느낌으로 스윙해 보라...고 하네요.

OMG...
확실히 볼이 똑바로 스트레이트로 가네요.
게다가 손이 스톱하는 순간 클럽에 가속도가 붙어 볼 스피드도 올라가고요.
(전문용어로 각속도가 커지는....)

그 손을 스톱하는 타이밍이 너무 빠르면 왼쪽, 딱 맞으면 가운데.. 좀 늦으면 오른쪽..

지금은 힘을 주는 강도와 타이밍 연습하고 있습니다.

    2 0

힘을 멈추는건 그냥 스스로 멈춘다는 느낌만을 갖는다는 걸까요?

    0 0

저절로 멈추는 것은 아니고 의도적으로 팔을 멈추는 동작입니다.

좀 다르게 얘기하면 팔을 멈추려는데 관성때문에 손은 나가는데 상황??
즉, 어깨~손목은 멈췄는데 손은 관성때문에 앞으로 나가는...
어떻게 보면 손목을 펴면서(튕기면서....??) 손등으로 때리는 .. 끊어지는???? 느낌과도 비슷합니다.
느낌을 말로 설명하려니 어렵네요.. ^^

    0 0

이거 드릴 연습 잘하시면. 나름 괜찮습니다.
유투브 많이 보신 백 치기 연습이랑 비슷한데요.
드라이버면 백스윙후 다운스윙시 공 앞에서 딱 멈추는
연습한번 해보세요.
그러면 손을 어느지점에 풀어야할지 느낌이 오고
임팩 자체가 달라집니다.
위에서 말한 멈추는 동작이죠.

    2 0

백치기. 타이어 치기...이런거 말씀하시는 건가요?
백에서 닫자마자 손을 놔버릴정도로 연습을 시키는거...
그거면 다시 해봐야겠습니다.

    0 0

최근에 개인적으로 느낀건데
손으로 멈출려면 힘을 순간 줘야 멈쳐집니다. 손으로 멈추는게 아니라
다운스윙은 하체로 선행하는건 확실하고 하체 상체가 도는게 아니라.

상체, 팔, 손에 힘이 빠진 상태라는 가정하에
상체보다 하체가 먼저 도는데 도는 한계지점에 도착했을때 상체가 풀렸다가 털려서 멈춰지는 느낌이랄까? 그러면 그것때문에 팔도 순간 가속으로 로테이션 및 털려져버리는 느낌인 것 같애용

    1 0

오호~ 그게 된다면...굉장할거 같습니다.
하체가 가는데...상체가 안간다니...제가 될지 모르겠습니다.
일단 말씀하신건 알겠습니다.
하체가 가고. 하체만 가는 정점에서 상체가 꼬임이 풀린다...그렇게 해석됩니다.

    0 0

제 개인적으로는 딱 끊어서 치는 느낌을 알아야 레깅이 되서 헤드를 뿌려줄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 느낌을 알게되면 비거리도 늘어나구요.

다만 이 느낌에 심취하다보면 손목 장난으로 던지게 되기도하고 멈추는 타이밍에 따라 훅 또는 슬라이스가 발생하게 됩니다.

어짜피 스윙 최저점 기준으로 아래로 이동하던 손이 위로 올라가면서 방향의 전환이 이루어지기 때문에 굳이 멈추지 않아도 멈추는 효과가  발생이 합니다. 다만 이게 되려면 손이 최저점에 도달하였을때 헤드가 아직 손보다 늦어야(레깅이 되어야) 하며, 이때 레깅의 정도가 비거리로 이어집니다

    3 0

흠...솔직히 이해가 부족해서 그런가 잘 모르겠습니다.

    0 0

멈추는 듯한 느낌이 들게  스윙하는것은 비거리 증가에 중요한 옵션입니다. 어떤 사람은 배우지 않아도 밥먹듯 쉽게 되고 어떤 사람은 연습을 통해 되거나 골생동안 못느낄수도 있지요
체중이동과도 상관이 있구요
아마 타고난다는것을 잘 표현해주는 부분이라 생각되네요
손으로 멈추지 마세요 손목 아작납니다 ㅎ

    2 0

그럼 연습방법은 없는건가요? ㅎㅎㅎ

    0 0

왼발로 멈춰보세요 ㅎ

    0 0

정말 저도 궁금하고 안되는 부분에 대한 질문이네요
많은 고수임들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1 0

저역시...

    0 0

https://youtu.be/gNh9RPX0Qqc
바쁘시면 3분부터보세요
프로 아마추어 힘주는 구간 조사자료로 설명해주는데
아마는 임팩트시에 힘이 젤많이들어가고
반면 프로는 다운스윙시에 젤많이 들어갔다가 임팩직전에는 손의 압력이 최저가되네요
다운스윙 이후에 손은 감속이되고 헤드클럽이 가속이 되면서 손에 힘이 0 이되는걸 손을 멈춘다라고 얘기하시는거 같네요

    1 0

링크 감사합니다. 손의 감속...

근데...그게 느껴지나요? 저는 아직 멀은거 같습니다.

    0 0


한마디로 임팩트직전에 그립에 힘을 풀으라는 말같아요~~

    1 0

네. 이건 백치기와 비슷한 개념인거 같습니다.

임팩 이후에 가속된 힘이 나오도록 스윙 소리가 앞에서 나오도록 하는

강의하고는 어떻게 차이가 날까요?

    0 0

얼마만큼 비거리의 기준은 모르지만
저 신체 스펙은 173/70 에 벤치 봉빼고 30kg가 최대이지만. 필드에서 6번 165캐리 보고 있는 저의 경우를 말씀드리면
테이크백 신경쓰고 백스윙 탑까지만 딱 신경쓰면 그다음 다운스윙부턴 신경을 공에 집중하지 손을 돌린다던지 멈춘다던지 하는 느낌은 없구
앉았다 일어난다 + 동시에 다운스윙때 공은 왼쪽눈으로 힐끝보구 임팩이후에는 고개가 밑에서 위로 돌려 올린다느낌이 있습니다

    2 0

잘하고 계시는거 같습니다 ^^

    0 0

아~ 골프 몰라요

    1 0

하나씩 해보는 재미죠 ㅎ

    0 0

골프 원론적인 것인데, 최대비거리의 5조건으로
견고한 그립, 적절한 헤드무게, 정타(스윗스팟), 헤드스피드, 탄도
하나씩 점검해보세요

    1 0

정타는 계속 집중하는 편이고.
정타잘나는 자세가 있긴 하드라구요.

스피드가 지금 최선인가? 뭐 그런겁니다

    0 0

다운스윙때 손목각도를 유지한채 팔과 손이 같은 속도로 내려오다 임팩때  손목각 유지한걸를 풀어주면 원심력에 의해서 채가 팔보다 더 빠른 속도로 휘둘러진다 그런 의미 아닐까요
근데 저는 그렇거 하니까 손의 개입이 심해져서 그냥 첨부터 힘빼고 다운스윙때부터 빠르게 지나간다고 생각하고 칩니다

    3 0

순간적으로 지나가서...맞게 치는 건지는 모르겠습니다.

    0 0

코킹이 풀리는 시점에는 손이 멈춰진것 처럼 보이는 대신 롤링이 발생하는 순간이겠네요..
몸통스윙에서는 손이 몸뒤로 빠지는 시점 일 수도 있겠구요..
느낌만 따진다면.. 백스윙 후에 체중이동 하지 않으면서 다운스윙을 밑으로만 내린다는 느낌으로만 휘두르면,
손목 롤링하는 느낌 나실거에요..

    1 0

어렵습니다 ㅠㅠ

    0 0

개인적인 생각에는 비거리 증가에 도움은 있을지언정 일관성은 보장할수 없을것입니다.
멈추고 헤드를 던진다... 언제 언제쯤에??? 라는 질문에 답하기가 참 어려울 것입니다. 타이밍이 찰나의 순간에 따라 페이스 앵글이 달라질건데 그걸 조절 가능할까요.. 채는 그냥 백스윙부터 팔로스루까지 멈추지말고 달려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1 0

조절하려고 하는건 아니고요...
암튼 어렵습니다.

    0 0

제가 효과본 연습방법은
실제로 채를 임팩트시에 멈추는겁니다 억지로 빠져나가는것도 잡아가면서 팔로우스루를 아예 안하려고 노력하는겁니다 백스윙 탑에서 임팩트 까지만 힘을 쓰는거죠 이게 뒷공간을 쓰는거고 이렇게 쳐도 팔로우스루 다 한것만큼 거리 다 갑니다
이게 감속구간을 느끼게 해주는겁니다
뒷공간에서 임팩트까지의 힘 쓰는 구간이 비거리를 만듭니다 팔로우 스루는 힘을 써서 보내는게 아니라 임팩트에 쓴 힘때문에 자연스럽게 넘어가는 거구요
내가 감속을 만드는게 아니라
임팩트 까지 내 힘을 다 써버렸으니 아주 찰나의 순간이지만 그 순간에 힘이 빠져서 감속이 되고 그 이후에 헤드에 전달된 내 힘이 팔로우 스루를 만드는겁니다
이렇게 내 힘을 팔로우스루에 뺏기지 않고 임팩트 까지만 효율적으로 사용하면 훨씬 더 잘 맞으실거에요
구체적으로 설명하려다보니까 너무 주절거렸네요;

    1 0

저도 비슷한데요.
왼발 체중이동 하면서 바로 멈추는걸 연습...
후에 연속동작...
뭐 이리 연습 중입니다.

    0 0


위 짤방처럼 손목각도 유지하면서 끌고 내려오다가 왼쪽 허벅지쯤에서 릴리즈가 시작되고 그 짧은 구간에 끝까지 끌려오던 클럽 헤드가 휙 넘어갑니다.
이후엔 클럽헤드의 관성에 의해서 팔로스루와 피니쉬까지 가게되니 릴리즈 포인트까지만 힘을 쓰고 헤드를 던지기만 하면 나머지는 자력을 쓰지 않아도 넘어가진다는 느낌이 손을 멈춘다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1 0

네~ 맞습니다.

    0 0

손이 감속되고 멈추려는 듯한 느낌이 든다 > 좋은 스윙입니다

손을 감속시켜서 근력으로 멈추게 하려 한다 > 나쁜 스윙입니다

원인과 결과를 혼동해서 잘못 가르치는 거에요. 그런데 감각과 실제는 다를 수 있기 때문에 가르친 결과물이 좋은 경우도 있긴 한 거죠.

샤프트가 왼손을 끌어당기는 반작용이 강하니까 손이 느려지는 것이지, 샤프트 외에 몸으로 손을 느리게 하려고 하면 그냥 샤프트가 끌어당기는 힘도 약해지고 헤드스피드는 더 느려지고 끝입니다.

    2 0

실제로 손을 멈춘다는 의식을 하면 말씀하신대로 헤드로 안돌아가는데.
(손을 멈추면...헤드가 빨리 돌 수 있나?라는 생각이 들고요)

하체이동하면서...바로 멈춰주는 드릴을 하면...
휘리릭 그냥 넘어갑니다.

골프에선 느낌만 가지고 해라라는 말이 가장 어렵습니다.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