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균비거리에 대해서 좀 다르게 접근할 필요가 있지않을까요?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즐겨찾기
딜바다
커뮤니티
정보
갤러리
장터
포럼
딜바다 안내
이벤트
무료상담실

평균비거리에 대해서 좀 다르게 접근할 필요가 있지않을까요?
  기타 |
300야드목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6-28 15:54:14 [베스트글]
조회: 10,776  /  추천: 29  /  반대: 0  /  댓글: 58 ]

본문

비거리 이야기가 많은데(주로 드라이버 티샷비거리지만)

보통은... 저는 평균비거리가 얼마입니다 정도로 다들 쓰십니다.

이렇게 말하는건 우리가 전문가도 아니고,
또 그 이야기틀 듣는 사람들이 얼만큼 내 비거리에 관심이 있을지도 모르고,
그냥 한마디로 표현하기 편하기 때문이겠죠.

지금 밥벌이는 대학전공과 다르지만,
통계학을 전공 했었는데요(전공도 심도깊게 알지는 못하지만... ㅋㅡㅋ)

저는 이 평균이라는 팩터만큼 함부로 사용하면 안되는 놈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수학이라는 넓은 범주를 봤을때도요.

이미 인터넷에 많이 떠도는 마이클조던의 모교 노스캐롤라이나대학 졸업생의 평균연봉 이야기만 봐도,
함부로 사용되는 평균이라는 팩터는 정말 위험한 겁니다.

그럼 우리가 즐기는 이 골프에서 평균.
저는 평균이란 말을 쓰는 이유를 조금더 길게 풀어서 써보면,

"난 드라이버 티샷 평균 비거리가 200이니까
필드에서 200을 기대하고 티샷을 한다"

정도가 가장 많지 않을까 싶습니다

만약 저런 의미로 쓰신게 아니라면 아래 글은 읽으실 필요는 없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평균이란 표현을 "기대비거리"라고 말할수도 있겠네요.


첫번째로 수학적인 의미에서의 1차원적인 평균.
편의를 위해서 지디알을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지디알이 실제 필드와 얼마나 일치하네,
백스핀을 못읽네 이런 무의미한 이야기는 여기선 패스.

지디알 입장과 동시에 적당히 스트레칭하고 시작
1타 쪼루 100미터
2타 정타 210미터
3타 토우 190미터
4타 토위 180미터
5타 뽕샷 120미터
평균 130미터

이분의 평균비거리는 130미터가 맞습니다. 평.균.

그런데 우리가 필요로하는 이분의 기대 비거리가
130이 맞을까요?
좀 억지으럽지만, 이런곳에서부터 출발해봅니다.

이 경우는 누구나 생각하시겠지만 평균 130은 의미없는 수치입니다 여러가지면에서. 그중 가장 큰 이유는 바로 모수 부족.

저도 초골린이시절 나에게 주는 생일선물이랍시고
피팅업체에 가서 피팅받아 아이언 한세트를 질렀는데,
그때 제일 실망한게 이겁니다. 아이언...10개도 안쳐봤던것같은데...
수십년 노하우의 피터님들이 고작 스윙 몇개보고
그 골퍼의 실력을 가늠하실수 있으신지는 모르겠지만,
적어도 저같은 뻣속같이 수학개념인 사람은 쉽게 이해하기 힘든 대목이었습니다.(시간부족 등의 현실적인 환경은 제외하구요 ㅎㅎ)


두번째, 두시간동안 미친듯이 연습해서
정확하게 200개를 쳤습니다.
이사람은 그래도 아마추어 치고는 꽤 일관된
아니 2관된 스윙을 보여주고 계십니다.

100개는 스매시팩터 1.5수준의 정타로 250정도를 보내고,
나머지 100개는 토우쪽에 맞아 210미터 정도를 보냅니다.

200개 정도의 스윙이면, 치는 중 체력고갈 등의 변수가 있을지언정 꽤 모수가 큽니다.

정확히 100개씩 저런 성향이니 이분의 평.균.비거리는 230정도로 나옵니다.

이제 필드에 나가서 티샷을 하는데 230정도 지점에 페어웨이벙커가 있습니다.

이분은 평균비거리가 230이니까
드라이버를 버리고, 우드나 아이언 티샷을 해야할까요?

보통 평균을 좀더 의미있는 팩터로 만들기 위해서는
1. 모수를 최대한으로 늘리고
2. 이상치를 모수에서 제외시킵니다.
이상치는 위의 예시에서 마이클조던의 연봉이죠.

이상치를 제외한다는 개념이 들어온 상황에서
우리가 친 드라이버샷의 평균을 계산할때

비정상샷(쪼루샷, 뽕샷, 토우/힐) 맞춘걸 제외하는게 맞을까요?
포함시키는게 맞을까요?


우리가 평균이란 손쉬운 표현을 쓰는 이유는
기대비거리라고 동의들 하시고 글을 읽고있으시리라 믿습니다.


또 다시 티샷 200개 연습.
1번분은 비정상샷 20개가 발생했고, 정타 및 정타비슷한 샷이 180개.
200개 평균은 200미터, 20개를 제외한 평균은 210미티

2번분은 비정상샷 180개가 발생했고, 정타 및 정타비슷한 샷이 20개.
200개 평균은 180미터, 이번엔 정타 20개 제외한 비정상샷 180개의 평균은 150미터.


위의 경우도 좀 극단적인 예시이지만,
보통은 좀더 나은 평균으로 1번은 210미터.2번은 150미터를 생각합니다.

이상치는 경향에서 크게 벗어나는 애들이기 때문에
비록 정타일지언정 2번분에게서는 정타 20개가 이상치죠.


2번분 같은 경우는 최대한 정확하게 이야기해보자면,
비정상샷도 종류가 다양하겠지만...

정타나면 230정도는 손쉽게 보내지만,
대부분의 샷은 비정상샷이 발생하는
스윙에 뭔가 문제가 있는
그래서 빨리 교정이 필요한 골퍼 정도가 되겠네요.

이상치를 제외한 평균비거리가 150미터이지만
이 150도 과연 의미가 있을까요?

당장 눈을 감고, 지금까지 라운딩했던 수많은 기억을 떠올려봅니다.
동반자중 남자분이 14번의 티샷 중 대부분을 150언저리로 보냈던분이... 생각나시는분??
저는 없습니다.

그렇다면 저분은 조만간 스윙이 좋아져어 20번의 정타스윙을 만들어서 230정도를 기대할수 있는,
하지만 지금은 평균비거리가 의미없는 골퍼라고 생각합니다.


그럼 다시 대상을 바꿔 1번분.
미스샷 20개를 제외한 평균이 210미터였습니다.
일단 저는 이런경우 이 20개는 평균에서 제외합니다.
그 이외에 또다시 10미터정도씩 짤라가면서
경향을 체크해보겠지만 어찌되었든
200미터보다는 210미터가 좀 더 정확한 평균이라 생각됩니다.

미스샷이 20개 발생한건 평균에서 제외를 하고,
10번 티샷하면 한번정도 미스샷이 발생하는
미스샷 타격률 10% 라는 표현이 더 정확하고
유의미한 수치겠지요.

10번에 1번 미스가 발생하지만
나머지는 평균 210미터 정도 기대되는 골퍼.



앞으로 평균비거리 논할때
위의 예시들처럼 극단적으로 표현하자는 것이 아니고...

평균비거리에 너무 목메달지말자...
누구는 평균비거리에서 쪼루난것 빼던데 그건 잘못된거 아니나?
다들 너무 오잘공만 기억하는거 아니냐

이런것도 바라보는 시각에 따라서 충분히 그럴수도 있겠다... 이정도로 생각해보심이 어떨지요 ㅎㅎ

결국은 우리는 골프를 잘치기 위해서 이런저런 정보를 공유하는 것이니까요.


이미 알고 계신분들도 많으시겠지만
최근 비거리관련해서 글들이 많길래
평소 생각한번 담아봤습니다.

추천 29 반대 0

댓글목록

작성일

아 비아냥어조로  보였다면 사과드리겠습니다.
더 강조하고싶었던건
평균이라는건 우리가 쉽게말하는것처럼 마냥 쉽게 적용하기엔 오류가 많다는걸 지적하고싶었던겁니다.
 이건 학문적으로도 그렇지만, 실생활에서는 더더욱 맞는말이라서요.
이부분만 캐치하시면 되겠습니다 ^^;

    0 0
작성일

오해하실만한 댓글 써서 죄송합니다

    1 0
작성일

네 정확합니다.

    0 0
작성일

저도 극단적인 잘못된 스윙이 아니라면, 모든 데이터값이 다 들어가야된다고 생각합니다. 좋은것만 기억하는게 행복하긴하지만....

    1 0
작성일

과학적인 증명과는 별개로
골프는 멘탈의 스포츠이니
긍정적으로 좋은것만 기억하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ㅋ ㅡㅋ

    1 0
작성일

'필드 기대 비거리' 좋네요~ 정성글에 추천입니다!

    2 0
작성일

헛 감사합니다!

    0 0
작성일

기대비거리 말 넘 좋습니다....
평균이라 하면 구라치는거 같아서요 ㅋㅋㅋ

    3 0
작성일

구라... 저도 뭔가 죄책감이.. 크흙 ㅋㅋ

    0 0
작성일

통계의 오류중,
모집단자체가 다른게..
필드스윙과 실내스윙의  간극이 너무나 큰것이라는거죠

    1 0
작성일

아 이건 포인트가 평균을 우리가 알던것처럼 쓰지말자였어서 모집단 부분도 제외했습니다.
세상 어떤 통계도 실제와 같은 모집단을 만드는건 불가능하니까요 ㅎㅎ

    0 0
작성일

동의합니다. 샷을할때 어떤 결과를 기대하는가, 즉 그 샷의 의도가 무엇인가가 중요한것 같습니다. 통계의 맹점은 잘 설명해주셨다시피 그 의도가 포함되지 않는점 같아요. 아이언 8번 을 140미터 보는(예상하는)사람이 뒷땅이나 타핑으로 그린에 못가고 물에 빠질수도 있지만 그건 의도한 바가 아니기 때문에 평균에 넣는것은 골프 플레이를 하는데 있어서 (8번 아이언의 기대 비거리를 파악하는데 있어서) 하등 도움이 되지 않겠지요. 드라이버도 마찬가지고요. 쪼루내는걸 의도하는 사람은 없으니까요. 그걸 감안하고 골프를친다면 플레이가 가능할지 모르겠습니다. ㅎㅎ 의도하지않은 결과를 최소화하는 과정이 골프 실력을 늘리는 게 아닐까 싶고요.

    2 0
작성일

드라이버의 예시는 페어웨이 벙커에 빠지는거였지만,
세컨샷인 경우는 온그린이냐 오비냐 차이가 엄청날수도 있죠 ㅎㅎ

    0 0
작성일

참 좋은 글이라고 생각됩니다.
흔히들 세컨샷에서 채를 고르실 때도 글에서처럼 기대 비거리를 생각하고 채를 고르실거라 생각됩니다. 라운딩 중에서 뒷땅이니 탑핑성 볼들이 나오는데 이걸 모두 포함한 평균 비거리를 사용한다면 제대로 된 공략이 어려워질 것 같습니다. 드라이버 역시도 괜찮게 맞은 샷들을 기준으로 평균비거리라 이야기하는 것이 실제 플레이시에도 더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물론 정타보다 미스샷 비율이 많은 골퍼는 연습을 하다보면 정타비율이 많아지면서 기대비거리의 정확도를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하면 되는것이라 봅니다. 저 역시 초보 때나 지금이나 7번을 150정도 보고 플레이하는데 차이점은 그린 적중률이 얼마나 오르냐 정도일 듯 합니다. 오잘공을 기준으로 한다느니 왜 미스샷을 빼냐느니 같은 의견들도 일리가 있지만 아마추어로서 공략에 유의미한 데이터는 글에 나온 기대 비거리라 생각되네요.

    1 0
작성일

네 그렇죠..
혹시나 공략을 위한 평균비거리가 아닌
음... 그냥 자랑용이면.. ㅋㅋ 어떤 값을 써야할지 모르겠네요. ㅎㅎ

    0 0
작성일

약간 좀 다른 얘긴데..
예전에 쓰셨던 글부터 느끼던건데.. 글 참 잘쓰시네요. 업무보고서도 훌륭하실것 같습니다. 비결좀 알고 싶습니다 ㅎㅎ

    1 0
작성일

헛 감사드립니다...
이게 제 생각에는 사고의 흐름?이 비슷한 사람의 글은 술술 잘 읽히는것 같습니다.
저는 글 잘 쓴다는 이야기는 거의 못들어봤고...
설명이 장황하다는 이야기는 많이 들어봤네요 ㅜㅜ

    1 0
작성일

저도 평균 보다는 경험상 잘맞았을때와 못맞았을때의 방향/거리 정도만 염두하고 1~3홀 겪은뒤에 그날의 클럽 거리와 에임을 정합니다 ^^
필드 경험 초기에 평균거리 생각하고 하니 여러모로  안되더라구요 ㅠㅠ
그래서 아직 백돌이 인가 봅니다 ㅠㅠ

    1 0
작성일

일단 예시로 거리에 대한것만 써봤는데
우리가 실제로 라운딩에서 활옹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구질 정도는 포함이 더 되어야겠지요.

    0 0
작성일

오래된 논쟁입니다. OB깐거 다 평균에 넣으면 ㅎㅎ

    1 0
작성일

비거리평균에는 막창오비는 포함시키는게 더 유익하지 않을까 싶으네요 자랑용이 아니라면 말이죠.
결국엔 필드에서 티샷을 살리느냐에 쓰이는 것이기 때문에 막창오비는 어찌보면 더 중요한 요소가 아닐까요? ㅎㅎ;

    0 0
작성일

정말 맞는 말씀입니다.

한번은 200미터치고 한번은 50미터 쳤다고 평균 125미터라는 건 정말 넌센스죠.
50 125 200 이라는 3가지 숫자중에 50과 200만 유의미하고 125은 아무 의미도 없는 수죠.

이 같은 경우에는 50, 125, 200미터 중 어떤 값을 예상하고 쳐야할까요?
당연히 200입니다. 125는 의미가 없는 숫자고 50은 비정상적인 결과가 나올 때이니 50을 노리고 칠 필요가 있을까요?

이런 사람은 드라이버 비거리가 200이지만 쪼루가 날 확률이 50%다라고 보는게 정확한 표현이 맞습니다.

    1 0
작성일

네 정확하십니다!

    0 0
작성일

매우 동감합니다~

중요한건 내 드라이버 몇미터다 이야기한게 아니고,
실제로 내가 이 녀석으로 몇미터를 보내는지
전략을 짜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0 0
작성일

저기 근데 일단 5번 친게 100 120 180 190 210이면 평균이 130이 아니리 160같은데
예시가 틀리신거 같아요

그거 말고는 기대비거리라는 표현을 실제로들 쓰는게
저 필드가면 드라이버를 얼마 보고 친다
아니면 몇 미터는 몇번으로 친다 이렇게 표현하니 실제로 쓰거 있는 표현인건 맞죠

    0 0
작성일

멋진 글입니다! 저도 평소 비슷한 생각을 했었는데 잘 풀어서 적어주셨네요!

    0 0
작성일

보통 클럽을 선택할 때
너무 잘 맞는거 빼고 적당히 잘 맞았을때 거리로 하지 않으시나요?
이걸 자기 (평균?) 비거리라고들 얘기하구요
물론 평균과는 많이 다르지많요 ㅋㅋㅋ

    0 0
작성일

기대 비거리를 말하는 분도 대부분은 없기 때문에 프로처럼 평균 비거리로 말해라 라고 하는 억지도 생기는 거죠. ㅎㅎ
쪼루를 빼고 제대로 맞았을때 가는 비거리가 아닌, 내리막에 바람타고 도로협찬 받아서 어쩌다가 한번 간 비거리를 나의 비거리로 말하는 분들이 대부분이고 심지어는 스크린 비거리를 본인의 비거리로 착각 하는 분이 계시다는 겁니다. ㅎㅎㅎ  기대 비거리를 제대로 아는분은 이미 초보는 아닐거예요. ^^

    0 0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메인으로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베터리 절약 모드 ON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