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매너 논란, 와이프와 대치 중입니다..;;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비매너 논란, 와이프와 대치 중입니다..;;
  질문 |
텐트치는골퍼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7-01 23:52:59 조회: 5,412  /  추천: 10  /  반대: 0  /  댓글: 86 ]

본문

실제 겪은 일입니다만,
전후 사정 얘기 하자면 글이 길어질듯 하여..
3줄 요약 << 하고 싶었으나 5줄 되네요 ㅠ

Par.4 / 미들홀 이였습니다.

1. a,b,c,d 각각 티샷 후 세컨샷 결과 a만 온그린, b는 옆홀로 넘어간 해저드, c&d는 그린 못가고 20m 근처.

2. a, b, c 모두 세컨샷 후 카트타고 이동 후 그린 근처에서 함께 하차. (d는 도보 이동)

3. a의 온그린 공이 핀 3-4m부근 위치

4. a는 “마크할께요~” 하고 그린으로 공 집으러 감. d는 그린 주변에서 그 말 들었고, b&c 한테도 명확하게 얘기 했는지는 모름.

5. a가 마크 후 그린 아웃 다 하지도 않았는데, b가 그린 근처 해저드티(2-30m정도) 에서 쳤고, 친 공이 a의 어깨를 강타…


<< 최대한 요약하자면 이 상황이네요,

물론 제가 d였습니다^^;;

저는 “마크”한다는 소리를 들어서 그런지 몰라도,
그린에 사람이 있는데 친 b의 잘못이라고 생각했거든요.
물론 “마크”한다는 소리를 못 들었더라도 치기전에 그 방향에 사람이 있는지는 확인 했어야 한다고 보는데..

와이프는 “마크”했으면 주변 살피면서 빨리 자리를 비켰어야 한 a 잘못이라고 하네요.
(a가 뒤돌아서 걸어가다가 등 쪽에 맞긴 했거든요)

또 다른 의견으로는 그 상황에서는 a가 굳이 아무도 원하지 않는데 마크 하겠다고 올라간 거 자체가 비매너라고 한 사람도 있고요..
(b,c,d 다 그린을 오버해서 어프로치를 한 건 아니였으니까요)
<< 이건 저도 조금 충격인게, 저는 보통 제 공이 상대 어프로치 라이에 걸리는 거 같으면 “마크”해드릴까 먼저 물어보거든요,
그런데 이게 정식 시합에서는 “지연”플레이로 상대 루틴 엉클어지는 걸로 벌점 걸 수 있다고 하네요..??


..처음에는 간략하게 3줄 요약 하려고 했는데 쓰다보니 글이 길어지네요^^;;
..위 상황에 대해 포럼분들 의견은 어떠신지 궁금합니다^^

추천 10 반대 0

댓글목록

마크하고말고를 떠나
b가 공치기 전에
볼~ 또는 공보세요
하고 샷을 했어야합니다

    10 0

자주 같이 라운딩 나가는 맴버라…
b가 볼~~ 혹은 “칠께요~~” 같은 행동을 하진 않더라고요^^;;

TMI일 수는 있는데, 핀 까지 남은 거리 상

c가 제일 멀어서 먼저 쳤어야 하고,
해저드 티인 b가 그 다음으로 치는게 맞긴 했습니다.

물론 c 보다 b가 먼저 친 상황이긴 하죠.

    1 0

뻔히 그린에 있는데 알리지도 않고 빠지는걸 기다리지도 않은게 이해가 안가네요 일부러 맞추려고 치는것도 아니고..

    3 0

“마크 할께요”라는 얘기를 못 들었다고 하더라도,

상식적으로 abc 셋이 함께 카트 타고 그린 근처까지 왔고,

주변에 a가 안보이면 그린에 있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하긴 했어야…;;;

    1 0

혹시 와이프분이 b인가요?
사람있는데 공을 친 b 잘못이죠
치기전에 사람 확인하고 볼 보라고 얘기하던지 해야지..
매너가 너무 없네요

    2 0

다행히 부부동반은 아니었습니다^^;;

제 와이프가 가끔은 그냥 믿도 끝도 없이 제 의견에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할 때가 있긴 해요 ㅎㅎ

막줄 제가 종종 먼저 마크 하러 올라가는 거<< 이 것도 비매너로 보시나요??

    0 0

매너, 비매너가 아니라 너무 위험한거 같은데요? 어깨가 아닌 얼굴이나 머리였다면..상상만 해도 무섭네요

    3 0

제가 어깨로 떨어지는 걸 직접 봤거든요..
정말 한 20cm만 틀어졌어도 뒤돌아가는 사람 정수리로 떨어졌을수도…;;;

    0 0

친 사람 잘못이죠.

    2 0

남들 다 못 올렸는데, 혼자 올렸다고 그린 올라가서 마크하는게 비매너라고 하는 주변지인도 있어서 더 충격이긴 합니다 ㄷㄷ

    0 0

규칙은 잘 모릅니다. 마커를 모두온인 상황에서 해야하는건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근데 글을 읽고 젤 처음 한 생각은 치는사람b의 잘못이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커를 해달라고 하지않았는데 했다고 하는건 만약 이게 정석규정이면 문제가 될지 몰라도 우리 아마추어는 그런거 저런거 다 안따지자나요
일단 안전하게 라운드 마치고 기본좋게 집에 가는게 1순위죠

내가 목표한곳에 사람이 있는데  쳣다는건 의문입니다.
분명 어드레스하고 에임볼때 사람이 시야에 있었을텐데요

내가 목표하고 혹시 생크날것도 염두해서 조심하라고 하는데 목표방향 그린에 있었는데 치는건 좀 아니라고 봅니다.

    2 0

시간 지나서 가만히 생각해보면,
어깨 맞고도 분위기 안깨고 18홀 즐겁게 돌아준 a에게 다시 감사해야겠네요,

답글 감사합니다!

    1 0

B 과실이 명백히 더 크네요.
볼 치기전에는 안전을 위해 항상 주위를 살펴야죠.

하지만 A도 과실이 적지 않아 보입니다.
마크 하는것은 괜찮은데
다른 사람들이 칠게 뻔한 상황이라
마크 후 주위를 잘 살피며 내려와야하는데
되돌아 나왔다는건 아쉬운 부분 이네요.
다친 사람이 없어서 다행입니다.

    2 0

와이프 의견도 비슷하긴 했습니다,
마크를 했다면, 암튼 혼자 그린이고 다른사람들 어프로치 하는 상황이면 주변을 살펴야 했다는…

    0 0

저는 무조건 볼보라고 외치고 칩니다. 제 공은 전방 180도의 범위로 날아갈 수 있기에... ㅋㅋ ㅠㅠ

    4 0

저도 항상 치기 전에 친다고 외치고 칩니다ㅋ
..내 공 어디로 갈 지 모르니 보라는 의미도 있지만, 나 칠 때 좀 조용히 해달라는 의미가 더 크기는 해요^^;;

    0 0

아무리 친해도 몰 모라고 하교 쳐야죠

명백한 B잘못

    1 0

..댓글들 찬찬히 읽어보니, 제 주변에는
그냥 덮어놓고 제가 얘기하면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하는 사람들이 몇몇 있었군요..ㅡㅡ

    0 0

공을친 b선수는 분명 에이밍을 그린쪽으로 할테고 만에하나 언덕뒤나 이런데라서 그린이 안보인다고 쳐도
내가 목표로 하는곳에 공을 치는데 앞에 사람이 있는데도 그냥 치는건 좀 그렇네요

그래도 만약 뭔가 미스샷이 나온다쳐도 사람이 앞에 있으면 치는사람이 기다리는게 맞는거같네요(멀어서 못듣더라도)
b의 잘못으로 보입니다.

    1 0

야간 라운딩도 아니긴 했는데,
그래도 설마 앞에 사람 보고도 쳤다고 생각하고 싶지는 않네요 ㅠ

세컨의 미스샷 때문에 너무 집중을 했던거라 생각해야하는건지…

    0 0

찾아보니.. 그린위에 있는 공을 마크를 꼭 해야할 의무는 없네요..요즘에 바뀐건지 모르겠는데.. 생각했던거랑 많이 다르네요..
어프로치 하는 공이 그린위 서있는 공을 쳤을경우 그린위에 있던건 그냥 자기 자리 다시 찾으면 되고.. 어프로치 한건 맞고 굴러간 그 자리에서 플레이 하면 된다고 합니다. 본문과 같은 경우 인데.. 굳이 마크를 요청하지도 않았는데 마크 하고 돌아갈 필요 없다는 내용 같아요. 그리고 당연히 상대가 어프로치를 하고 있으면.. 어떤 상황이라도 공을 계속 보고 있어야죠.. 저는 마크하러간 사람이 잘못 했다고 생각합니다.
그린위에 있는 공 둘을 동시에 퍼팅하다 부딪히면 벌타 없이 제자리로 다시 가서 쳐야 한다고 합니다.
(바뀐 룰인거 같은데.. 이게 의도치 않게 같이 쳐도 괜찮다는거 같습니다. 동시에 퍼팅하면 비매너라고 그랬는데 아닌가 보네요.. ㅎㅎ)
그린위에서 공을 치는데 멈춰 있는 공을 맞추면.. 멈춰 있던 공은 제자리로 돌려놓고 무벌타. 공을 쳐서 맞춘 사람은 2벌타를 받고 굴러간 곳에서 쳐야 한다고 합니다. 즉, 퍼팅 라인 상에 공이 있으면 마크를 요구 할 수 있으나. 마크 요구 안하고 그냥 쳐서 맞추면 2벌타. 아마 당구처럼 공 맞춰서 각도를 트는 걸 시도한 사람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어려운 라이라면 생각해볼 수도 있겠네요.. 아마 그걸 방지 하기 위함인듯..

    1 0

정식 대회에서는 다들 줄(?) 맞춰서 그린으로 향하기 때문에, 내 공 올라갔다고 먼저가서 마크하고 뭐하고 하고 분명 동반자 입장에서 불편할 수도 있을 꺼 같기는 하네요.

    0 0

다시 댓글들을 읽어보니 공친 사람이 잘못이라는 의견이 많네요.
반대로 세컨샷을 할 때 내가 홀에서 제일 멀어서 치려고 하는데 누군가 앞으로 걸어나가서 내가 친 공에 맞는다면..
사실 친사람 잘못이라기 보다는.. 맞은 사람이 잘못 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볼 보라는 소리는 당연히 해야겠지만요.
마찬가지로 어프로치니까 쎄게 친걸 맞진 않았을것이고.. 뭐 그럴 수 있는데.. 당연히 모두가 그린을 향해 공을 치고 있는데 마크하고 뒤돌아서 걸어나가는건 좀.. 저 같으면 아예 공치는 방향으로 들어가질 않을 것 같아요.. 공맞으면 복잡해 질것 같아서요.. ㅎㅎ

    2 0

같은 상황인데, 서로 생각이 완전히 다를 수도 있네요^^;

밤새 댓글 많이 달려 하나씩 읽어보니,

뒤에 공 치는 사람 있는데 마크하러 올라가서 주의를 하지 않은 a 나,
 
앞에 사람 있는데, 주의 하라고 안내를 하지 못한 b 모두 잘못이 있다고 봐야겠어요^^;;

    1 0

전 제일 비매너가 자기 잘쳤다고 신나서 앞에 가서 서있는거 같아요 페어웨이 애매하게 피해서서  어 쳐쳐 하거나. 굳이 먼저 그린 올라가서 어어 올려율려 하는 ㅋㅋㅋ

치는 사람은 신경쓰이죠

그리고 먼저 올라가서 마크 했으면 주변 볼 치는 상황도 빨리 살피고 안보이는데로 빠져 주는 것도 매너라고 생각해요

    5 0

글쵸, 혼자 급하다고 앞에서 어슬렁어슬렁~~
이건 치는 사람 입장에서도 꽤 신경 쓰이죠..;;

    1 0

어프로치 하기 전에 뽈 보라고 소리쳤어야하고
사람이 그린에 있는데 친것도 잘못한것같긴 하지만..

마크한 사람도 잘한건 없는것같습니다.
마크는 좀 오바였다고 생각합니다

    3 0

첫 댓글 분위기는 맞춘사람 쪽이였는데,
점점 둘다~~ 가 맞나보네요^^;;

    0 0

목표지점이 보였을경우 공이 갈 가능성이 있는 위치에 a가 있음을 확인 안함
안보였을 경우(포대그린) 볼이요 라고 외치지않음

무조건 b같은데요

    1 0

제 생각에도, 그렇게 급하게 진행 할 상황도 아니었다보니..^^;;

    0 0

통상 빠른 경기진행 때문에 혼자 온그린된 경우에도 마크합니다. 나머지분들도 20미터정도면 그린 주변인데...
경기도 아니고 보통 볼 보세요 외치고하지 않나요?

    1 0

제 지인 의견으로는 일부 온그린 안되어 어프로치 준비하고 있는데,

온그린 했다고 그린 올라가서 마크 하는 게 지연이 된다고 하더라고요..;;

    1 0

아내분과 대치하지 마셔요~상황에 따라서는
서로의 잘잘못을 물을수는 있지만 이런일도 있으니 앞으로 공칠때나 그린위에서 마크할때 늘 주변을 조심하자고 얘기해주세요.필드에서는 생각지도 못한 위험이 늘 있기에 주의를 서로가 환기 시켜주세요~지나칠수도 있겠지만 다치지않고 즐겁게 공 즐기는게 우선이라 생각합니다~~글구 늘 아내는 내편이자나요^^

    2 0

가끔 와이프와 서로 의견에 반대를 위한 반대의견을 내면서 서로 억지 부리는 경우가 있는데^^;;

지금 본문의 상황은 댓글 보면, 사람마다 조금씩 생각이 다를 수 있는가보네요^^;;

    0 0

그린에서 가장 먼 사람이 치기전에 그 앞으로 나가는 것 자체가 비매너 같습니다.
뒤에서 샷해야하는 사람 입장에서 누가 앞에 나가 있으면 마음도 급해지고 엄청 신경 쓰이거든요.

    3 0

“마크” 를 떠나서, 남들 치지 않았는데 앞에 가있는 건 분명 비매너이긴 하죠..;;

    1 0

왜 동반자 공이 그린에 안 올라갔는데 마크하려고 그린에 들어가셨을까요. 마크 빨리 한다고 퍼팅 바로 하는것도 아닌데 진행이 빨라지나요? 아니면 캐디가 라인 다 봐주길 기다리시나요? 이해가 안되네요. 어프로치때 마크 안된공에 맞아서 위치가 변하면 원복하면 되는걸 오히려 동반자들 온그린전에 마크하로 올라가면 더 지연된다고 생각합니다.

    3 0

굳이 제가 a을 대변하자면,
저도 먼저 온그린 했는데, 제 공이 상대 어프러치 라인에 걸리는 상황 같아 보이면 먼저 “마크”해드릴까 물어보긴 합니다.

칩인으로 들어갈 수 있는 상황인데, 제 공이 그 길목을 가리고 있다고 생각이 들면 말이죠^^;;

    0 0

대응이 틀리셨네요
와이프랑 사람맞춘걸로 싸우고
여기다가 잘잘못 따지실게 아니라
사람맞춰서 놀랐지?
그분은 다행이 괜찮은가봐
잘쳤는데 사람맞아서 플레이 이상해져서 아쉽다
이렇게 달래주시는게 답 ......
이라고 부부생활에서 배우고 있습니다.

    3 0

…와이프가 공을 맞춘 b는 아니에요^^;;

라운딩 후 관찰자(?) 였던 저(d)와 c의 생각이 달라서 집에와서 와이프와 얘기하는 과정에서..

…사람마다 생각이 다를 수 있다는 걸 다시 느끼네요^^;;

    0 0

가족이든 뭐든 라운딩 스타일 안맞으면 와이프라도 안칩니다 저는... 위추드립니당

    2 0

다행히 와이프와 골프 성향은 맞는 편이네요^^;;
추천 감사해요~

    0 0

1. 8할은 뽈 신호를 주지 않고 친 동반자의 잘못
2. 굳이 아내분 편을 들자면 동반자들 샷을 기다려 주는 것도 게임 진행 상 유연한 방법이므로 서둘러 그린으로 올라가지 않으셨어도 될것 같습니다. 성격이 급하신 것 같은데 다른 무언가에 대해서도 아내분이 싫어하는게 있지 않을까요

    1 0

와이프와의 라운딩은 아니였는데^^;;

가끔 별것도 아닌거에 서로 의견이 대립 될 때는 있긴 합니다 ㅎㅎ

    1 0

저도 가끔 그럴 때가 있는데 그냥 풀죽은 목소리로 넌 왜 내편을 안들어주냐고 하고 잠깐 사라지면 반성 하더라구요. 언성 높으면 불리.

    1 0

이거 한번 써 먹어봐야겠네요^^;;

    0 0

남들 샷 하려고 하는데 마크하는것도 일반적인건 아닌거 같아요.
항상 볼을 주시해야 하구요.

물론 볼 칩니다 소리 안하고 친 분이 잘못이 큰거 같아요.

안전이 최우선이죠.

    2 0

..위 상황이 둘 다 잘못이 있다보니, 충분히 부부 사이라도 의견 대치가 될 수 있는 상황이였네요^^;;

    1 0

룰은 아니지만 매너문제입니다.
그린에 모든볼이 올라가기전에 그린에 올라가서 마크하는거 아닙니다..
가끔 내가 치는곳에서 상대볼이 홀컵을 막고 있으면, 마크 해달라고 양해를 구할수는 있지만,
대부분 홀컵뒤쪽의 공은 일부러 놔두는게 매너입니다.
홀컵을 지나 다른 플레이어의 볼에 맞아서 설수도 있으니까요.
그린에 볼이 다 올라오면 그때 부터는 모두 마커해야합니다.
퍼터로 친볼이 서있는 볼을 때리면, 때린볼이 벌타입니다.

대전제는 치려는 볼보다 먼저 나가면 안됩니다.
어프러치 상황도 마찬가지입니다.

    4 0

좀 헛갈리는데요.
그린 플레이시 공 맞추면 맞춘 사람이 벌타라고 알고 있어요..

    1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