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캐디 얘기(라기 보다는 조인 동반자 얘기)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저도 캐디 얘기(라기 보다는 조인 동반자 얘기)
일반 |
앤더슨88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08-05 09:46:26 조회: 1,932  /  추천: 7  /  반대: 0  /  댓글: 8 ]

본문

마나님 모시고 조인 골프 치러 갔다가 겪은 일입니다. 

 

1.임페리얼 레이크. 제가 대충 40대 중반 쯤일 때였는데 50대 초 중반 정도로 보이는 부부와 조인을 했습니다. 캐디가 좀 그렇긴 했지요. 전날 뭔 일이 있었는지 말도 잘 안하고, 채도 잘 안 챙겨주고, 어디 보고 치면 좋으냐고 물어봐도 왼쪽 보고 치세요, 오른쪽 보고 치세요 등등 무성의하게 답을 하긴 했었죠. 

저는 캐디는 복불복이라 생각하고, 캐디에게 큰 기대 하지 않고 제가 알아서 하는 편이라 별로 신경을 안썼습니다. 그런데 신경 쓰면 제 플레이만 망가진다 싶어서요. 그러나 사단은 캐디가 아니라 동반자 부부 - 남편분에게서 벌어졌습니다. 후반 시작하고 나서인가 캐디에게 반말과 큰소리를 내시더니 결국 중간에 마샬이 오고 난리가 났습니다. 대충 얘기를 들어보니 캐디에 대한 불만에다가 자기 공까지 잘 안맞다 보니 폭발을 하신 듯. 캐디가 죄송하다고 울면서 사과를 했으나 정리가 안되더군요. 

결국 우리 부부도 나머지 홀들은 좌불안석, 제대로 플레이를 할 수가 없었네요. 그 쪽 사모님이, "제 남편이 대학 교수라 저런 사람이 아닌데, 오늘은 좀 상황이 그렇다"며 양해를 구하시긴 했지만 생전 처음 보는 사람들이랑 라운드에서 그렇게까지 하셔야 했는지 지금도 좋지 않은 기억으로 남아 있습니다. 

(교훈 : 캐디 때문에 내 플레이나 동반자 플레이를 망가지도록 하지는 말자) 

 

2.어느 구장이었는지는 기억이 잘 나지는 않습니다. 역시 아내와 조인해서 라운딩 했던 때 일인데, 첫번째 홀에서 상대방 부부 중 남편 분이 스윙을 할 때 캐디가 카트를 자동으로 운행을 시켰습니다. 자동 운행 시작하면 '삑삑' 소리가 나지요. 그랬더니 그 분이 갑자기 셋업을 풀더니 캐디에게 큰 소리로 짜증을... 집중해서 치는데 삑삑 소리를 내는 캐디가 어디 있냐고. 

그 뒤로 우리 부부는 혹시나 스윙에 방해가 될까봐 엄청 신경 쓰면서 플레이 할 수 밖에 없었다는. (근데 그분은 우리가 스윙할 때 그렇게 신경을 쓰시진 않더군요. 티샷 하는데 전화도 하시고, 퍼팅 라인도 막 밟으시고...) 

 

아내와 조인 골프 자주 다니는 편이라 특이한 분들도 자주 만나게 되는데 그 얘기도 한번씩 써봐야 겠습니당

 


추천 7 반대 0

댓글목록

진상 플레이어들 만나면 그 라운드 망치는거죠.. ㅜㅜ

    0 0

조인의 어려움이죠.

    0 0

부부조인은 수컷이 암컷에게 강한모습 보이고 싶어서 그런게 있을까요?
남4 개인 조인은 알아서들 조용조용 조심히 다녔었는데 ㅎㅎ

    2 0

조인 다니면 진짜.. 별의별 ㅎㅎㅎㅎ

우리 골포럼 분들 같은 분들은 0.1,프로도 안되요 ㅠㅠ

    0 0

2번째 케이스는 일단은 캐디분이 잘못하신거 같은데요. ㅎㅎ

    1 0

2번은 캐디 잘못 맞긴 합니다

    0 0

캐디 잘못이라고도 할 수 있겠습니다만, 그분 치시는 곳과 카트 거리가 꽤 되어서 그 옆에 있던 저도 사실 잘 인지를 못했었거든요.

    0 0

2번은 잘못이죠. 그 소리가 들렸단 자체로...
1번은... 교수는 암전하지 않습니다만....
고생하셨겠습니다...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