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김광석,정인) > 음악포럼

본문 바로가기

즐겨찾기
딜바다
커뮤니티
정보
갤러리
장터
포럼
딜바다 안내
이벤트
무료상담실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김광석,정인)
  일반 |
오월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1-08-19 21:13:40
조회: 597  /  추천: 1  /  반대: 0  /  댓글: 2 ]

본문

차거나 혹은 차이거나
밤을 새본 기억이 있는 여러분께.






---가사---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내 텅 빈 방문을 닫은 채로
아직도 남아 있는 너의 향기 내 텅 빈 방 안에 가득한데
이렇게 홀로 누워 천장을 보니 눈앞에 글썽이는 너의 모습
잊으려 돌아 누운 내 눈가에 말없이 흐르는 이슬 방울들
지나간 시간은 추억 속에 묻히면 그만인 것을
나는 왜 이렇게 긴 긴 밤을 또 잊지 못해 새울까
창 틈에 기다리던 새벽이 오면 어제 보다 커진 내 방 안에
하얗게 밝아온 유리창에 썼다 지운다 널 사랑해
밤하늘에 빛나는 수많은 별들 저마다 아름답지만
내 맘 속에 빛나는 별 하나 오직 너만 있을 뿐이야
창 틈에 기다리던 새벽이 오면 어제 보다 커진 내 방 안에
하얗게 밝아온 유리창에 썼다 지운다 널 사랑해
하얗게 밝아온 유리창에 썼다 지운다 널 사랑해

추천 1 반대 0

댓글목록

작성일

차거나...차이거나...처음 말씀이 참 ㅜㅜ
TV에서 종종 들어 봤던 노래 네요...
제목은 모르고...노래 좋다! 라는 생각만 했었는데...
이렇게 제목을 알아 가네요...
김광석님 노래도 양희은님 노래처럼...
나이를 먹어 갈수록 명곡이 너무 많은거 같아요!
속 깊은곳 감성을 끌어 올려 주네요...
오월이님 잘 들으며 퇴근하고 있습니다.
편안하고 즐거운 금요일 저녁 되세요!
감사 드려요!!!

    1 0
작성일

댓글왕자님 퇴근길이시군요
한 주 수고많으셨어요!^^

    0 0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메인으로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베터리 절약 모드 ON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