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자에게 도움이 될만한 제도와 사이트, 팁 > 기타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저소득자에게 도움이 될만한 제도와 사이트, 팁
기타정보 |
블리자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18-10-21 13:43:46 조회: 1,276  /  추천: 9  /  반대: 0  /  댓글: 8 ]

본문

 

1. 긴급지원제도
- 주 소득자가 사망, 주소득자와의 이혼 , 큰 병이나 부상, 학대 및 방임, 가정폭력, 화재, 단전 등 생계가 유지하기 곤란해질 때
- 시/군/구청에서 신청
- 신청 시 현금 500만원 이하, 중위소득 75%이하, 자산 1.35억(대도시),8500만(중소도시),7250만(농촌도시) 조건 필수
- 보장법위 : 가구원 수에 따라 생계비 지급 달라짐, 의료비는  300만원 감면, 임시주거지 지원 등
급여혜택 받는 자는 불가능

 

*기초수급자 신청하기전에 이것부터 신청하면 좋음. 수급자신청은 1달이상 걸리지만 얘는 일주일이내로 바로 됨. 대신에 긴급지원 생계쪽 혜택을 받았으면 수급자 되고난 첫 달에는 생계급여가 안나감.

 

2.재난적 의료비 지원제도
- 가구소득 하위 50%
- 중증질환(암, 심장, 뇌혈관, 중증화상), 희귀난치성 질환(신부전증, 혈우병 등), 이외 다른질환
- 최대 2000만원 지원
- 소득기준‧지원 상한기준을 다소 초과하더라도 지원이 필요한 경우 심사를 통해 지원
- 건강보험공단에 문의

 

3.응급대지급제도(응급의료비대불제도에서 이름이 바뀜)
- 급성 호흡곤란이나 의식장애, 개복수술이 필요한 급성 복통 등이 대상
- 쉽게말해 응급실 진료비를 국가에서 미리 내주고 환자가 일정 시기동안 상환하는 제도
- 응급실 진료비 낼 수 있는 돈 있으면 안받아줌
- 상환의무자가 존재(본인, 배우자, 1촌 직계&그 배우자 등)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문의

 

4.복지로 사이트 : 복지 정보 다 모여있음. 국가정책뿐만 아니라 민간에서 지원하는 것도 정리되어 있어 한번씩 알아보는거 추천. (www.bokjiro.go.kr
5.서민금융진흥원 : 자신의 조건에 맞는 대출, 대환대출, 지원 안내함. (www.kinfa.or.kr
6.신용회복위원회 : 개인회생, 파산 도와줌, 대학생 햇살론 대출 (www.ccrs.or.kr) 
 * 대학생 햇살론의 경우 웬만해서 다 해줌. 그렇지만 정말 생계비가 필요할 경우 한국장학재단 생계비 대출부터 이용하길 권함
7.건강보험심사평가원 : 비급여/급여 조건 알 수 있음. (http://www.hira.or.kr
8.한국장학재단 : '학자금지원정보찾기' 여기로 들어가면 전국의 각종 장학금/학자금대출 정보 나옴. 자신의 조건에 맞는 장학금 신청하면 됨.(http://www.kosaf.go.kr/
9.꿈이있어 행복한 사람들의 모임 : 다음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 카페. 각종 지원에 대해 알 수 있고 카페매니저분이 공무원들보다 복지제도에 빠삭하심. (http://cafe.daum.net/62831004/PNRg


개인적인 경험으로 말해주는 팁


- 우울증 증세, 느낌있으면 바로 정신건강센터같은곳에 연락해서 상담받아라. 우리집 다같이 죽자고 얘기까지 나왔음. 지금은 상황이 조금 나아져서 괜찮다만 아직도 한달에 한번씩 집안 뒤집어질 정도로 우울함 때문에서 싸움. 
- 나라는 복지제도를 많이 알리지 않는다. 직접 찾아다니면 얻을 수 있는게 매우 많음. 저런 사이트 타고타고 들어가면 우리가 듣도보도못한 복지관련 정부사이트가 참 많음.
- 차? 없애고 버스타는게 좋음. 있으면 재산으로 취급되고 기초생활수급자 탈락요인, 각종지원 탈락요인이 됨. 생각보다 차가 재산에 많은 영향을 끼침.
- 공무원들 제도 잘 모름. 진짜 모름. 내가 알려줘서 아는 경우도 있었음. 그리고 믿지마라. 일 조또 못한다. 
- 자기 도시에 있는 사회복지관에 연락을해라. 힘들다고 연락오는 사람 무조건 도와주려고 한다. 우리가족도 사회복지관 통해서 많은 지원과 장학금 받았음. 엄마 수술비 1000만원 나왔는데 사회복지관 측에서 다양한 복지기관에 연락하여 우리집 부담금 0원으로 만들어줌. 탈수급 하면 여기에다 내가 받은 만큼 기부하는게 내 꿈임.
- 가난은 언제 찾아올지 모른다. 그러니 미리미리 제도들을 알아놓으면 좋다. 우리집도 그래도 그럭저럭 버틴다고 아둥바둥거렸는데 엄마 일 못하고 아빠 사업 완전히 말아먹은 뒤 이혼하면서 길거리에 나앉듯이 단칸방에 들어갔다. 
- 기초생활수급자 중 대학생 및 만 24세 이하 청년들은 임금이 다르게 계산됨. '(자신의 소득-40만원)x0.7'이 서류상 소득으로 반영됨. 감면 안되었다 싶으면 구청/동사무소가서 말하길 바람. 그리고 근로장학금은 임금으로 안치니 최대한 마아아아않이 하길 추천 

- 현실에서 가난을 드러내지마라. 드러내봤자 좋은거 1도없음. 끽해봐야 동정? 동정보다 비웃음, 무시 더 받음. 그냥 나처럼 인터넷에서 속풀이 하듯이 말하는걸 추천.  그러나 가난을 드러내지 않다보니 씀씀이 헤픈 사람으로 취급받을 수 있음. 겉으로 보면 200은 버는데 모은게 하나도 없으니 뭐.. 

 

 

출처 : 가난한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제도와 사이트, 팁

http://web.humoruniv.com/board/humor/read.html?table=pds&number=828269


추천 9 반대 0

댓글목록

덕분에 알게됐네요 추천드립니다

    1 0

친구가 주민센터에서 복지 담당 하고 있는데
아는게 없어서 잘 이용 못하는 사람도 정말 많은데
잘 알고 많이 혜택 받아온 사람들이 더 이용해 먹을려고 한다고 하더라구요
특히 그 통장님들 와서 말도 안되는 요구 해대고 기존 수급자는 탈락한거 주민센터에다 화풀이하고
우리 나라 복지 사각 정말 심한거 같습니다 에휴

    2 0

복지제도를 강화하는것도 중요하지만, 복지정책을 필요로하는사람에게 홍보하는것도 중요한거같네요ㅠ

    0 0

사회복지 파트는 진짜 헬이고..
그거 아니더라도 치매 노인들 와서 헛소리하면 돌려보내는거 엄청 힘들어보이더라구요.
며칠전에 우체국에서 택배 보내다가 봤는데 우체국에서 전화가 와서 왔다. 직원이 전화한적 없다고 해도 나는 우체국 여기밖에 안 간다며 계속 반복...

    1 0

정보 감사합니다

    1 0

좋은정보네요~

    1 0

추천 드립니다.

    1 0

좋은정보네요~

    1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