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골프) 아파트 지하주차장 주차관련 황당사건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비골프) 아파트 지하주차장 주차관련 황당사건
  일반 |
PXG백프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1-06-19 16:06:03 조회: 2,599  /  추천: 23  /  반대: 0  /  댓글: 53 ]

본문

어제밤 10시쯤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생긴일을 끄적거려봅니다.
퇴근후 지하주차장에 진입 집앞쪽 주차공간을 확인후 빈자리를 발견 주차를 하려했습니다.
주차칸에 아줌마하고 중학생? 고등학생? 정도 되는 남자아이가 한명이 서있길래 차에서 내려 이동하기전에 잠깐 서있나부다하고 후진주차하려고 섰습니다.
안비킵니다.
후진기어를 넣고 살짝움직입니다. 피하겠지하고
그냥 서있습니다.
창문을 내려 "아줌마 차대게 비켜주세요~" 하고 말했더니
"지금 우리차가 오고있는중인데 여기자리 맡아놨으니 옆에 대세요"라고 약간은 거슬리게 얘기하더라구요. 옆에옆에 칸에 자리가 하나더 있었습니다. 근데 집하고 좀더 가깝고해서 거기에 대려고 하는데 '맡아놨다 맡아놨다~~' 잉? 뭐지?
(우리아파트는 차대수가 좀 넘는지 늦게 오면 자리가 없고 돌고돌고 아주 멀리에 대는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이중주차도 더러 하고요~ 저는 이중주차도 남한테 피해가 될까봐 한번도 하지않고 멀어도 돌다가 빈자리에 넣고 한참을 걸어오곤 합니다.)
"아줌마 자리를 맡아놨다니요? 공용주차장에서 자리를 맡아놓는게 어딨습니까? 비키세요~ 차대게~~" 이랬더니 저보고 옆에다 대면 되지 않냐고 합니다. 열이 받습니다. 말을 네가지 없게 하더라구요.
"아니 차가 먼저 왔으면 대는게 맞는거고 차들어온다고 했으니 그차가 저기다 대면 되잖아요?" 이때부터 격양되게말싸움이 시작됩니다.
아줌마 왈"저 여기 입주민이에요~~" 헐~~ "저도 여기 입주민입니다." 저는 이 아파트에 입주날부터 들어와 살았습니다.
아줌마 "입주민인데 차한대는 대는게 맞는거 아닌가요?"
나 "저도 입주민이고 공용주차장인데 맡아 놓는게 어딨나요? "
아줌마 "공용주차장에 가서 사람이 주차장 자리 맡아놓으면 그차가 대는거 모르세요?"
나 헐~~ "세상에 길가는 사람들 한테 물어보세요. 맡아 놓는게 맞는건지? 비키세요 차대게"
차를 조금씩 후진하다가 한말 또하고 말싸움 계속하다가 슬쩍슬쩍 비키길래 차를 댑니다.
약 6분후 남편차가 들어옵니다.(1세대 에쿠스)
남편이 내려 아내와 동조합니다.
아줌마, 여자와 아이가 있는데 차로 들이밀어 위협적으로 해서 비켰다고 난리를 칩니다. 남편도 이에 같은말로 공격.
나 "여기 cctv 많으니까 봐보세요. 위협적으로 차를 들이 밀렀다고요? 어디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시나요?"
남편, 핸드폰으로 제차를 찍습니다.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나, 신고하시라고 하고 집으로 올라왔습니다.
우리 와이프가 자초지종을 듣고 열받아 합니다.
인터넷을 찾아보니 이렇게 맡아놓고 노매너처럼 하는 사람들 사례가 꽤나 있더군요. 다들 똥이 더러워서 피한다고 열받아 하시는 글들을 봅니다.
다시냐려가 블랙박스 메모리를 가져와 확인합니다. 전혀 위협은 없고 아줌마 삿대질 난리치는거 찍혀 있네요.
너무 황당하고 열받았네요.
오늘 아침 관리사무소이 아내가 전화해서 설명했더니 직원분도 황당해하시고 공용주차장에 맡아 놓는게 어딨냐며 방송으로 해주겠다고 합니다.
세상사 정말 사람이 싫어지는 일이네요~~

p.s.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시니 화나고 열받았던 감정이 사그러들었네요~ 감사드립니다. 매너 좋고 인심 좋으신 분들이 훨씬 많은 좋은 세상에서 몇몇 비매너 비상식 또라이들 때문에 저뿐만이 아니라 많은분들이 열받으시고 혹은 고통받으시는것 같습니다. 똥은 피하라!!! 진리인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추천 23 반대 0

댓글목록

애들이 불쌍하네요.. 저런 부모 밑에서 뭘 보고 자랄까.

    1 0

와이프가 그애는 뭐했냐고 물었을때 그냥 얌전히 엄마옆에 있었을껄? 열받아서 기얻도 안나~ 이랬는데 cctv 보다가 유주얼서스팩트 반전을 본게 얌전히 있던 그남학생이 후진하려하는 제차를 뒤에서 핸드폰으로 찍는 영상이 후방카메라에 찍혀있는걸 보고~~~ 헐 했습니다. 아빠 엄마 애 모두 같은~~

    5 0

참 안타깝습니다. 왜 그러고들 사는지...

    0 0

자식도 싹수부터 보이네요 ㅎㅎ

    0 0

한심한 인간들입니다. 전체 방송으로 개망신 꼭 주십시오.

    1 0

네 꼭 그렇게 하려구요~~

    0 0

자식이 어찌클지 뻔하네요

    1 0

뻔하게 보이네요

    0 0

왜 그자리에 그렇게 집착을..

    1 0

제말이요~~ 물론 첨부터 양해를 구하고 옆에 대달라 했으면 저도 뭐 그냥 옆에 댔을텐데 자리를 맡았으니 내자리니까 옆에 대라는 말에 이건 아니다 싶어 저도 굳이 그자리에 대겠다고 한겁니다. 아마도 남편이 도착 10분전에 내려와서 자리 맡아 놓으라고 한거 같아요. 이런 사람들한테 이미, 앞으로도 피해를 볼 사람들 때문에라도 짚고 넘어간건데 말이 통하질 않으니 황당 할뿐이었습니다. 제차가 먼저 들어왔으니(6분이나 시간차가 있죠) 그냥 남편차 들어오면 옆에다 대면 될것을~~ 민폐족들 우리 아파트엔 없었으면 했는데~ 씁쓸합니다.

    0 0

제가 열받네요

    2 0

네 열 많이 받아서 오늘 아침 6:20티오프... 4:30에 기상 해야 하는데 2시넘어 잤네요. ㅠ but 라운딩은 잘쳤다는....ㅎ

    0 0

전 마트에서 이런 등신짓하는 인간들 종종 봤네요.
피곤하셨겠습니다;;;

    1 0

네 전 같은 아파트면 그래도 이웃이라고 생각하는데 이런 종자들이 이웃이라는게 더 열받습니다.

    0 0

똥은 맞상대하면 안됩니다.. 논리가 없거든요
관리사무소나 경비실에 바로 연락했어도 재밌었겠네요 쪽좀주게

    1 0

울 와이프가 같은말 했어요. 똥은 피해야 한다고.... 인터넷을 찾아보니 이런 사례가 넘 많다는.... 슬픈 얘기가

    0 0

휴..아직 수준미달 되는 분들이 많네요

    1 0

넘 많습니다. 선진국이 됐는데도 말이죠~

    0 0

저도 저런 정신나간인간들 몇번 만나봤는데
진짜 답도없더라구요 내가 포기하고 살아야되나싶기도하고요

    1 0

답없습니다. 도저히 말이 안통했어요~

    0 0

저도 아울렛에서 같은 상황 당했습니다 어이없게 지들이 자리맡아 둿다고 안비키더군요 와이프가 애도 있으니 싸우지 말라고해서 그냥 갔는ㄷ 진짜 욕나오더군요 그인간들도 말 싸가지 없게 하던데 같은 인간 아닌가 싶네요

    1 0

만약에 남편차가 눈에 보이는 정도에 있었어도 제가 양보했죠~ 무려 6분이 넘었습니다. 알박기죠~

    1 0

노파심에 드리는 말인데 혹시 차에 상처나 침같은거 없는지 확인해보세요~ 그정도 상황이면 가시고나서 어떤 짓 할지도 몰라요

    1 0

그러고도 남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런 명언이 생각나네요. '세상은 넓고 또라이는 많다!'

    0 0

상식이 안 통하는 사람들 많죠. 그런 족속들 특징이 같이 비상식적으로 나가면 또 열받아 합니다 ㅎㅎ.
이 자리 입주때부터 제가 맡아놓은 자리라고 여기 밑에 모래 보이시죠? 제가 자리 맡으려고 깔아놓은거- 이렇게 똑같이 비상식적으로 당해봐야 하는데 그래도 잘못을 모를거 같긴 합니다.

    1 0

정확한 지적이십니다~~ 말이 안통해요~ 비상식 노매너 들은 안통해요

    0 0



이러고 싶으셨을텐데.. 이상한 사람들이 참 많아요 -_-

    5 0

ㅋㅋㅋ 속이 다 후련합니다~~

    0 0

다음부턴 보배드림에 나오고 싶냐고 얘기해보세요. ㅎㅎ

    1 0

제보하고 싶은 심정이었습니다. 블박에 음성 녹음이 안되는건지 소리가 안나오더군요~

    0 0

마이크를 켜시면 됩니다...

    0 0

와...
저도 2달전에 저거 당했는데 진짜 어이가 없어서.
저는 똥이 더러워서 피했는데...
미개한 사람들 교육시키시느라 욕보셨습니다ㅠ

    1 0

이 더러워서 피해야 하지만 또다른 피해자가 나올수 있는거라 따지고 들었습니다. 역시나 벽에다 대고 얘기하는 수준~~

    1 0

가끔... 상식이란게 아예 없는 분들이 존재하더군요...
진짜 욕보셨습니다...

    1 0

상식과 매너없는 사람들 정말 많습니다. 경험해보면 사람이 싫어지는거죠~ 진상들!!

    0 0

와 저희 아파트에서도 몇번 아줌마가 그러는거 봤는데요.
크락션 엄청크고 길게 울려주고 지나갑니다.똥이니까.

    1 0

ㅋㅋㅋ 똥에 크락션도 아깝네요~

    0 0

제가 다 열이 받네요
아니...공손하게 예의 갖춰서 간절히 부탁해도 들어줄까 말까한데
진짜 상식이란게 없는 사람들인가...
신고했을런지 모르겠지만 경찰들도 어이없을 것 같습니다 어휴

    1 0

네~ 신고하길 바랬어요. 경찰한테 쪽한번 당하라고.....

    0 0

입주민 카페에도 올리시면 그 사람들 욕 좀 먹을겁니다.
여론조성도 될꺼구요.
글만 봐도 열뻗치네요.
정말 윗분들 이야기데로 아이가 불쌍하네요..

    1 0

그러려고 했는데 와이프가 관리사무소에서 방송하는걸로 하자고해서 참고 말았습니다. 관리사무소 직원도 정말 어이없어 하더라구요~

    0 0

와… 아이가 옆에서 찍고 있었단 댓글에 소오오름이…!
병신력이 그렇게 대물림 되는군요.

    1 0

병신력....... ㅋㅋㅋ 표현 죽이네요~

    0 0

잘 참으셨다고 밖엔 드릴 말씀이 없는 현실이x같습니다.언젠간 똑같이 당해봐야 할텐데~ㅠㅠ

    1 0

참느자에게 복이오는 세상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0 0

문제는 저런것들은 방송을 한다해도
지들이 문젠지도 모르죠

    1 0

이! 그럴수도 있겠네요. 엘베에 화장실 흡연에 대해 고통스럽다고 호소하듯 글을 붙여 놓으신분이 한참지나 또 붙이시는걸 보면....... 물론  집안에서 흡연하지 말라는 방송은 수시로 나왔구요.

    0 0

지꺼 지키려는 습성이 도를 넘쳤군요.
세상을 자기중심으로 도는 사람이 꽤되는데
손해를 안보니
점점 개체수가 늘어나는거 같습니다.
진화론적으로 매우 안좋은 현상이죠.

    1 0

ㅋㅋㅋ 말씀 공감합니다. 번식력이 뛰어난것 같아요~

    0 0

진짜 미개하네요;;

    1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