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가 흥행하기 위해선..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KPGA가 흥행하기 위해선..
일반 |
몸이기억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5-07 10:29:22 조회: 30,161  /  추천: 17  /  반대: 0  /  댓글: 41 ]

본문

결국 사람들이 우와~ 할수 있는 경기력이 올라와야 겠죠.

 

JTBC와 SBS골프가 버튼 하나 차이여서 잠깐 채널을 오르락 내리락 하다가 결국은 샤방샤방한 여자 경기를 보게 됩니다. ㅎ 근데 이번엔 김홍택 선수와 1위 태국선수와의 접전으로 KPGA를 보게 되더군요.

 

매번 심각한 오장치는 아저씨들의 무시무시한 내기같은 분위기에, 거리는 여자보다 좀 나지만 고만고만한 느낌이라 채널은 샤방한 여자경기로 돌려지고 그러니 더욱 대회 스폰은 여자경기에 집중되고 남자경기는 대회수도 줄어드는 악순환인데.. 

 

흥행하려면 몇가지가 있어야 겠죠.

 

- 선수들의 미디어 노출

: 김홍택 프로는 아마골퍼에게 익숙한 스크린으로 친숙한 이미지죠. 뭔가 미디어에 많이 노출되서 팬들이 스토리라인 덧붙일수 있는 인지도가 어여쁜 김재희와 박현경을 잠시 놓아두고 계속 보게 하지 않았나 합니다.^

 

- 파워풀한 경기력

: 축구/야구가 왜 남자경기가 인기 많은 건 결국 힘과 스피드이텐데, 한국 OB구장 특성상 많이 못지르는 게 아쉬운 환경이긴 하네요. 어마한 거리의 투온시도의 볼거리와 샷메이킹이 결국 남자경기의 인기를 가져올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 스타성 선수 출현

: 타이거가 PGA 전체 파이를 키웠듯이, 누가 독식하더라도 스타성 있는 캐릭터의 출현이죠. 얼굴이 조각미남이던지, 멋진 리액션으로 사람의 맘을 끄는 쇼맨쉽이라던지, 엄청난 퍼포먼스의 사기캐라던지.

 

결국 세중에 관심을 끌어야 되고, 그 관심이 돈으로 움직이고, 그 돈이 더 좋은 풀을 만들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추천 17 반대 0

댓글목록

솔직히 우리나라 KLPGA는 왜보는지 모르겠네요
매번 같은 내용 비슷한 경기력에 큰 감흥도 재미도 없고요..
예전처럼 실력이 세계적으로 뛰어난것도 아니고요
골프실력과 경기력도 별로여도 샤방하면 상관없는 아저씨아줌마 그들만의 리그
세계적으로 우리나라와 일본만 여자 경기가 인기있다는 이상한..
남자골프를 보는 팬입장으로 말씀처럼 더 부흥하고 살아날수 있으면 좋겠네요

    17 0

우리나라 여자골프도 최근에 신인장타자들이 나와서 보게되는거 같아요 그전에는 안보다가

    1 0

여자경기 인기가 단순히 샤방 때문이 아닙니다. 합리적으로 생각하면 더 많을 수밖에 없어요.
재미가 시청의 주된 목적이라면 수준 차이 확실히 나는 PGA를 따라가지 못하고,
배움이 시청의 주된 목적이라면 KLPGA를 따라가지 못해서 그런 겁니다.

남자프로들 플레이를 절대로 따라할 수 없는 여자 아마추어들은 당연히 여자 경기 볼거고요. 남자들도 마찬가지에요. 젊고 운동신경 뛰어난 일부 재능러들을 제외하면, 남자 아마추어들도 남자 선수보다는 여자 선수 플레이에서 배울 게 훨씬 많거든요. 단순히 스윙뿐만 아니라 코스 매니지먼트의 측면에서도, 화이트티 쓰면서 티샷거리 비슷하게 날리는 여자 선수들 경기가 더 도움됩니다. 미국에서 반대로 LPGA보다 PGA가 더 인기 있고 규모가 큰 건, 배움에서의 우위를 상쇄하고도 남을 정도로, 보는 재미에서 압도적이기 때문이라 그런 것일 뿐입니다.

    4 0

그냥 예전에 세계적인 스타플레이어 여자선수들이 많이 배출되서 인기가 이어지는거지 뭘 합리적인 이유까지..
배움의목적 그말도 예전이나 그랬던거지
지금은 그냥 샤방한 그들만의 리그
그리고 배부른 우물안개구리

    4 0

댓글에서 하신 말씀이 100% 맞다고 해도 그건 남녀투어가 모두 망할 이유일 뿐입니다. 그들만의 리그, 우물 안 개구리는 여자들에만 적용되는 이야기가 아니니까요. 말씀하신 내용은, 남녀를 막론하고 국내투어 인기 다 망하고 시청자들이 외국투어로 이동해야 하는 이유가 될 수는 있어도, 여자투어 보는 분들이 남자투어 쪽으로 이동해야 하는 이유가 되지는 못해요.
단순히 보는 재미로만 따지면 드라이버 300 훨씬 넘게 치고 유리같은 그린스피드에서도 200야드 세컨샷을 딱딱 세워버리는 괴물들이 넘쳐나는 PGA가 있는데 그거 보다가 그 아래 걸 보면 재미가 있겠어요. 야구처럼 아예 여자리그가 없는 종목이 아니라면, 시청자가 따라할 여지가 조금이라도 있거나, 아니면 아예 엄두도 못 낼 신계이거나 해야 인기를 유지하는 거지, 따라할 수도 없는데 더 재미있는 대체재가 있다 이런 중간지대는 인기 끌기 어렵습니다. 어차피 골프실력 경기력 별로인 건 여자투어와 마찬가지인 우물 안 개구리 그들만의 리그인데, 그렇다고 일반인 몸뚱이로 따라하기는 또 힘드네요? 그러니 인기 측면에서 여자투어를 못 따라가는 게 당연한 논리적 귀결이 되는 거죠.
이를 극복하려면, 남자보다 잘 치지도 못하는 저런 경기력 뭐하러 보냐 이렇게 깎아내려서 될 일이 아니라, 외국 투어와 비교하면 골프실력 경기력 별로인 건 여자투어와 마찬가지라는 전제를 인정하고, 본문에서도 일부 언급된 바와 같이 여자투어의 고만고만한 샤방이들보다 더 많은 숫자의 샤방 김홍택들이 튀어나와 줘야 되는 겁니다.

    1 0

공감합니다

    1 0

중계도 문제입니다
PGA같이 볼스피드 거리를 거의 모든샷에 보여주면 좋을것같고
퍼팅보단 남자골프만이 보여줄수있는  2온시도 장면등 시청자들이 호쾌함을 느낄수있는 장면위주로 보여줘야죠

    6 0

여자 경기도 보여주는 것 같은데.. 그쵸. 남자경기에 그런 흥행요소가 있어야 할텐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