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이버 비거리에 대한 매커니즘과 팁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드라이버 비거리에 대한 매커니즘과 팁
  강좌,팁 |
산골짜기골프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5-08 02:35:29 조회: 27,087  /  추천: 71  /  반대: 0  /  댓글: 71 ]

본문



안녕하세요 글 읽다보니 여럿분들이 다들 드라이버에 대해서 고민이 많으시고 비거리에 관심이 많으신거같아 글써봅니다.
물론제가 프로처럼 매번 일정한샷을 치진않지만
그래도 볼스피드 평균76 최대 80까지 칩니다.
스윙스피드는 115~120마일입니다
신체스펙은 179cm에 70키로입니다.

비거리의 핵심은 상하체분리(꼬임)
사실 이게 안되면 평생 죽었다깨나도 비거리 못늘립니다.
할수는있죠 오른손 로테이션 왕창써서요.
근데 그게 매일 일관될까요?
백스윙시 상체 회전량이 많으면 비거리가 멀리간단걸 아실겁니다. 정면스윙영상 보시면 pga선수들은 등 전체가 보이죠. 근데 간과하는 점이 뭐냐면 대부분 골퍼분들 특징이
백스윙때 잘 꼬았습니다. 근데 상체가 하체랑 같이온다면 꼬임이 다 풀려서 내려오는겁니다.
상체는 백스윙탑 상태에서 기다려주고 하체가 먼저 출발해줘야 안그래도 꼬여있는데 하체만 출발해야 더 꼬이겠죠? 전환동작에 찰나 입니다 유튜브 영상보면 왼쪽 무릎을 먼저 열어라 이런거 많잖아요. 그게 같은 맥락입니다.

“난 유연하지못해서 그렇게 못치겠다” “스웨이난다”
하시는분들은 차라리 오른발 뒷꿈치 안쪽에 힘꽉주고 하체는 꼬임을 버텨주고 상체만 꼬와주세요 그리고 백스윙 탑에서 왼골반을 순간적으로 왼쪽으로 열어주는겁니다.
연습장에서도 많은분들이 물어보세요
“살살치는거같은데 왜 이렇게 멀리가요?“
사람들은 팔이빠르고 상체회전이 빨라야 시각적으로 빠르게 치는거같아보이지만 실제론 그렇지않아요.
세게칠땐 하체를 더 빨리 많이 열려고 노력합니다

새총 쏠때보면 우리가 더 쎄게 쏘기위해서 쇠구슬을 잡아 당기기도하지만 쏠때 새총을 잡고있는 왼손도 순간적으로 앞으로 밀잖아요 그거랑 같다 생각하시면 됩니다.

비거리 나시는분들은 대부분 공감하실거라 생각합니다.

이건 볼스피드도 올려주지만
가파른 어택앵글로 슬라이스가 터지시는분들은 더더욱 활용하셔야합니다. 하체가 먼저 전환동작을 시작하고 상체가 뒤에있어야 자연스러운 인아웃이 나옵니다.

로테이션은 자연스러운겁니다. 절대 로테이션에 의존하지마세요 일시적으로 볼스피드를 올려줄수있지만 올바르지않은 스윙궤도를 로테이션으로 해결하면 뽕샷,대가리 언젠간 따라옵니다. (예민한부분인데 물론 의도적인 로테이션이 필요한 분들도 많습니다!)

그리고 팁인데 공을 찰싹 때린다기보다 공을 타겟방향으로 꾹 눌러때린다는 느낌이있어야 힘이실려요

추천 71 반대 0

댓글목록

조언 감사합니다. 머리로는 아해하는데 몸이 안되니 열심히 연습해야겠네요.

    3 0

공감합니다 진짜

    0 0

방향성은 어떤 느낌으로 맞추고 계신가요?

    2 0

비거리가 나면서 이게 제일문제인데 여기서 처음엔 샤프트 변경으로 찾으려했는데 결국 스윙문제였습니다.

샤프트 하이킥에 취향따라 가고 차라리 스윙웨이트를 건드리는쪽이 방향성엔 효과가 많았습니다.

똑바로 치는거보다 거리나면 한쪽막고치는 구질연습을 많이해야합니다

    5 0

한쪽 막고 친다는 말씀에 엄청 공감이 되네요!! 살아있는 꿀팀 감사함돠!! ㅎㅎㅎ

    0 0

좋은글 감사합니다~

    1 0

요즘 고민하면서 연습중인데 탁치고 갑니다. 추천꾸욱 ~

    0 0

머리로는 이해했는데 몸이 말을 안듣네요

    1 0

프로 드라이버 샷 이군요. 대단하시고 부럽습니다

    0 0

치는 영상도 보고 싶어요

    1 0

레슨도 크게 2가지인거 같습니다.
오른쪽에서 수직낙하, 터는거, 암로테이션으로 치는 방법
본문처럼 상하체분리해서 한번 더 꽈서 왼쪽 발다리로 브레이크 거는 방법
근데 2번째껄 하려면 우선 1번으로 어느정도 볼을 칠 줄 알아야 하는거 같더군요.
1번을 못하는데 2번을 하는건 사실 불가능, 아니 말이 안되는...
(본문에도 적으신거 처럼 의도적으로 필요한 사람은 1번을 할줄 모르는 사람.....)

    2 0

정확하십니다. 저도 1년가량 레슨을 매일받았는데
암로테이션으로 배우고 어느날 프로님이
“탑에서 손 냅두고 왼골반만 확돌려볼래요? ”
하자마자 머리속으로는 슬리브맞을거같아서 불안했는데 그날부터 비거리가 한달마다 10미터씩늘었습니다

    2 0

저도 한 프로님한테 한 3년 배우니 이제 왼쪽 브레이크 알려주시네요. 지금 생각하면 저걸 첨부터 가르친다는건 말도 안되는 누군가의 골프 망치는 지름길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생각보다 거쳐가야 할 단계가 많더라구요.

    0 0

우와, 대단하시네요. 볼스피드 60 짤순이는 그저 눈물이 날 뿐입니다.

    2 0

저도 그런시절이 꽤 길었습니다.
개슬라이스로치면 65가 최대였구요

갑자기 확 아 이게 하체를 쓰는거구나! 느낄때가 생길겁니다.

    0 0

혹시 구력이 어느 정도이신지요?
구력에 따라 비거리나 볼스피드 증가 추세가 궁금합니다 ~~

    0 0

"하체가 먼저 출발하는 느낌"  혹시 골린이가 맨몸으로 연습하거나 비슷한 내용의 유튜브 영상이 있으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2 0

사람마다 시각적으로 느끼는게 다르겠지만
저는 조상준 프로님 아이언 슬로우영상보고
많이 느꼈습니다.

타이밍만 보시면될거같아요
워낙유연하고 샬로윙하는분이시라 스윙자체는 엄두도 못냅니다 ㅠㅠ

    1 0

조선의 맥길로이라는 그 프로님 이시군요.
알고리즘으로 본적이있는데
작성해주신 글 보면서 다시 봐야겠네요 답변 감사합니다.

    0 0

평균 볼스 60후반 최대 볼스 80초반의 편차큰 골린이가 깨달음을 얻고 갑니다
300m 넘는게 목표였다가 몸사리느라 주춤했네요.. ㅎ 꼬임의 극대화.. 쉽지 않네요 ㅎㅎ

    0 0

안정적으로 멀리치시는 분들 보면, 팔은 정말 안빨라 보이는데, 물흐르듯이 진행되는 경우가 많더라고요.. (물론 팔이 빨라서 멀리 치시는 분들도 있지만 이런분들은 당연히 18홀 치면 한두번은 터지게 되어있음.. )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음 로테이션을 의도적으로 안하고도 일반 아마추어분이 300m 나간다는건 정말 대단하신거 같습니다.

저는 볼스피드 58~61정도에서 해메다가. .요새 어깨랑 손목에 힘빼고 체중이동 확실히 한다+ 애프터 마켓 S 샤프트로 교체 .. 로 62~66 정도 로 만들었는데 지금은 상당히 만족합니다만, (이정도만 되도 친구들 사이에서 드라이버 상위권은 되더라고요..).. 도전해봐야겠습니다 계속.. .. 하체 골반을 확실히 열어주고 왼쪽 어깨 닫힌 상태에서 잘 던지는 거.. 같은데.. 어렵네요..

    1 0

로테이션을 안하는건아닙니다.
물론 훈련량이 많은편이라 신경안쓰고 치는걸수있는데 1년이상치신분들중에 특히나 이정도로 긴글 읽어주실 열정이 있으신분들은 다 할줄아시리라 생각합니다.

그 전제하에선 손은 냅두고 하체로 털어보면서 비거리를 늘리고 그다음에 로테이션으로 맞춰도 늦지않다봅니다!
화이팅입니다!

    1 0

좋은 글 감사합니다. 백스윙이 작아도, 거리가 평균은 되어서 그냥 쳤는데, 시도해야겠습니다.
다만 꼬임시 힘이 들어가는게 문제 입니다.
특별히 백스윙시 힘 빼시는 방법이 있으신지요?

    2 0

나병관프로님 라운딩 영상에 나오는말인데.

“아기들이 그네를 태워줄때 최고점에서 등을 밀어주면 어떻게될까요?
그네는 내려갈준비가 안됐는데 아이등을 밀면 출렁하면서 사고가 나겠죠.
아이가 무중력을 느끼는 구간이 끝나고 내려가기 시작하는 시점에 툭 밀어주면 힘이 실리겠죠 ”

같습니다. 탑에서 무중력이 느껴질때 체중이동을 해주면 밀 준비가 된겁니다.
하체 돌리시면서 팔 시원하게휘둘러주시면 됩니다!

    4 0

답변 감사드립니다^^
무중력 머릿 속에 넣겠습니다

    0 0

무중력이라....우주여행은 저에게 꿈같은 일이군요

    0 0

너무 멋지십니다!!
신체스펙도 거의 모델급 수치이시네요...
멋지시고 멀리치시고 똑바로치시고!!
부럽습니다!!
말씀주신 내용으로 열심히 연습해보겠습니다!!

    1 0

말랑깽이입니다 ㅠ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0 0

깨닳음을 받는 듯 합니다
팁 감사합니다!
그것과 별개로 난쟁이 뚱땡이로써 신체스펙도 정말 부럽고 드라이버 거리는 더더욱 부럽습니다..!

    1 0

새총쏠때 왼손도 앞으로 민다...정말 적절한 비유네요. 강추~!

    3 0

와 머리로는 쏙쏙 이해 되네요
하지만 제 몸이 이해 못할껄 생각하니
벌써 슬픕니다ㅠㅠ

    1 0

말씀하신 내용 되세기면서 연습해볼게요..
다만 머리는 충분히 이해가 가는데.. 몸뚱아리가 생각대로 안되는게 문제긴 하거든요..^^

    1 0

글 감사합니다

제가 요즘 연습하는게 하체는 가지만 상체는 최대한 버티는 느낌으로 하는데요.
좀더 구체환 된 연습이 있을까요?

    1 0

하체가 버텨주고 상체가 많이가야합니다.
물론 어떤상황인지 봐야알겠지만

새총에 비유하면 상체가 버티고 하체가가면

쇠구슬잡고있는 오른손은 가만히있고 새총들고있는 손만 미는겁니다. 그것보단 쉬운 오른손으로 땡기고
왼손으로 살짝 밀어서 스냅주는게 더 강하게 나가겠죠!

테이크어웨이가 낮게빠지면서 오른쪽 공간이 사라집니다. 아크가 좁아진다는겁니다 공간이없으면서 엎어치는 패턴이 나오기도 쉽습니다.
저도 이거 고치느라 3개월 녹였습니다 ㅠㅜ

    1 0

하체가 버텨주고 상체가 많이 가야 한다
-> 이게 이해가 안되는게 조금 더 자세히 설명해주실 수 있을까요? 본문에서 상하체분리 : 왼쪽 골반을 빠르게 돌리면서 상체는(팔은) 기다리란 말씀이신것 같은데 여기선 다시 상체가 많이 가야한다고 하시니 이해가 잘 되지 않아서요.

    0 0

하체가 버티고 상체만 보내주는건 백스윙, 상체 놔두고 하체먼저 출발시키는건 다운스윙 이야기네요.
합쳐보면 토크는 크게, 동작은 작게, 상하체 타이밍을 다르게, 몸통의 탄력을 이용 등의 맥락..

다만 트랜지션에서 꼬임이 끝나지 않고 다운스윙에서까지 꼬임이 증가하는 일종의 역동작 사용은 장점만큼 단점도 많은 것 같습니다.

    1 0

정확하게 대신 답해주셨네요.
사실 암패턴보다 안전한 이유는 왼다리는 버텨주기만하고 팔이와서 때리기만하면되는 매커니즘이라
더 심플해요.

역동작이라기보단 꼬임을 최대한으로 느껴줘야 일관성이있습니다.
불편한 꼬임이 풀릴때의 그 느낌이 더 일관됩니다 큰근육에 의존할수있기때문에요

    1 0

동감입니다!
저도 꼬임이 최대치인 순간을 캐치하려고 오른팔을 몸통에 잘 붙여주니 백스윙탑이 단단해지면서 맘껏 힘 쓸 수 있는 느낌이 좋더라구요.

    0 0

지립니다 정말 ㅋㅋ 역시 비거리 이정도면 정말 너무 행복할것같습니다 ㅎㅎ

    0 0

이런 글 좋습니다. ㅋ. 벌써 제마음은 볼스피드 70을 넘는 기분 좋은 상상을.. ~!

    1 0

질문 있습니다. 하체를 먼저 쓰면 스피드가 빨라진다는 건 체감을 하겠는데 페이스가 자꾸 열립니다. ㅠㅠ
로테이션을 의도적으로 많이 해야 될까요? 아니면 다른 방법이 필요할까요?

    1 0

이정웅프로 영상보시면 웅급실 영상에있는데
드라이버 로테이션 끝났을때 손모양을 이미지를 계속 그리면서 샷해보세요 그러다가 훅성볼 나기시작하면 신경안쓰고 치시는걸 추천합니다!

    1 0

60초반에서 꾸준히 했더니...요즘 평균 67~69 잘못 맞아도 65이상 이전에는 진짜 아무리 해도 안되던 70대 벽도 종종 넘어 갈 때가 있어서 무리하지 말고 이 정도만 유지하자 싶었는데...아.. 좀 더 욕심 내봐야 할까요 ㅎㅎㅎ

    2 0

아뇨 ㅠㅠ 화이트 플레이하시면 그 정도가 딱 좋으십니다.
전 도그렉많은  화이트에선 유틸이랑 우드만치다가 옵니다

    2 0

답변 감사합니다 ^^;; ㅎㅎ 제가 생각해도 60 후반만 되어도 화이트티에서 딱 인거 같긴 합니다. 스크린도 그렇고 필드에서도 220~230 정도 만 되면 티샷도 크게 죽을 위험 없고 부담 없는 세컨 거리가 딱 남고 좋다는 생각에 지금 현상 유지만 하자 싶긴 하면서도..
이게 또..드라이버 거리 부심..GDR에서 250만 넘으면 소원 없겠다 싶었는데 요즘 250 자주 넘으니까 이제 270만 되면 진짜 극상위권인데 싶어서 자꾸 기웃거리게 되네요 ㅎㅎ 인간의 욕심은 끝이 없습니다..

    1 0

저와 딱 비슷합니다.
레슨프로님이 얼마전 헤드 스피드(105마일) 더 올리는 건 추천하지 않는다고 하신 이유가 이거였나보네요

    0 0

역시 꼬임이 답이였네요 굿굿
근데 너무 왼쪽으로 열고 상체가 못따라오면 슬라이스 날때가 많은데 어떤걸..조정해야할지 연습 더해야게네요 ㅋㅋ
감사하빈다

    1 0

왼쪽으로 연다는느낌이 왼골반을 탕 튕긴다 or 왼다리가 일어난다 라는 생각으로 쳐보세요. 타겟방향으로 지긋이 밀면서 열면 터집니다
전환동작은 순간적으로 써야한다 생각합니다.

아니면 탑모양을 체크해보세요! 대형슬라이스는 안터질겁니다.

    0 0

왼발로 버티면서 꼬임을 주면 스피드 증가로 비거리가 늘기는 한대 왼발축을 잡아 주지 못하는 과한 스피드가 발생하면서 좌우로 날리더군요. 제가 내린 결론은 하체 운동 안하면 꼬임을 해봐야 소용 없구나 였습니다. ㅎㅎ

    1 0

골프는 무조건 하체의 힘인거같습니다.
Pga선수들보면 상체는 다 체형이 다양해도
선수들 허벅지랑 힙보면 다 튼튼합니다!
하체가 중요한거 인정입니다!!

    1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