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어렵네요.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골프 어렵네요.
기타 |
쏘니보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5-29 12:16:31 조회: 4,653  /  추천: 7  /  반대: 0  /  댓글: 24 ]

본문

평범한 40초 아재입니다.

골프는 진작 배워보고는 싶었으나 허리가 좋지 않아서 미루고 미뤘는데

요즘 골프 안 치면 대화도 안되고 낄 자리도 없어서 시작했습니다.​

 

스포츠는 종목 안 가리고 보는 것도 좋아하고

어떤 종목이든 진도 잘 따라가고 고점은 못 찍는 평범한 운동신경 입니다.

골프도 그럴 줄 알았습니다.(쉽게 본 것은 아닙니다;;)

근데 골프는 다른 세계의 스포츠네요 ㅠㅠ

부상도 많아요.

초기에 누구 죽일 듯이 그립 잡으니 방아쇠수지 오고(심할 때는 스스로 손가락을 못폈네요)

사고로 손가락 인대 끊어지고..(이건 골프때문은 아니지만..) 강제휴식기

누구나 오는 엘보..

무리해서 연습하면 안 좋았던 허리통증 올라오고

무릎도 안 아프면 섭섭하죠.

 

몸상하고 성질 내면서 그래도 칠건지 물으신다면 예스!! 사실 때려 치는것도 수십번 고민..

 

그 와중에 레슨 끝나고 독학 중 이유모를 생크.. 잘 맞아도 레슨 때 비거리는 실종

생각이 많으면 안되나 싶어 냅다 휘두르며 연습 중 7번 아이언 부러짐

20년 된 채가 문제지 내 잘못이 아니라고 체면술 시작..

피팅샵에서는 이 샤프는 구할 수도 없고 보어스루? 방식이라 교체 난이도가 좀 있다.

기존 샤프트 컷팅으로 고쳐 쓰는 방법이 있긴 한데 아연은 이렇게 고치면 안되는거다.

제 스윙을 보시고는 임시로 고쳐줄테니 연습을 더 하고 바꾸라고... (판매 권유도 안되는 실력)

샤프트 중량도 110g대 인걸 처음 알았네요. 초보이기도 하고 체구가 크지 않아 버거웠을거라고;;

역시나 채가 문제인걸로 잠정 결론을 내리면서..ㅋㅋ 오늘도 연습하러 가야겠죠?

 

이 모든 것이 1년 동안 있었던 저의 골프 좌절기 였습니다.

카페 등업용 말고는 어디에 개인사 쓰는 성격도 아닌데 어렵고 답답해서 주절주절 했습니다.

골퍼인들 다들 화이팅 하세요~!

 

머리 올리러 갈때 골프화 말고 등산화 싣으라는 농담이 진담 이였어요.​​ 


추천 7 반대 0

댓글목록

그래도 돌이켜 보면 늘어있지 않나요.
천천히 오래보고 즐겨 보아요.

    2 0

맞아요. 어느 순간 성장속도가 더디어 지긴 했으나 하나 새롭게 알면 알던거 두개 잊고 하는게 골프인거 같네요. 이왕 시작한거 꾸준히 해볼 생각입니다. 감사합니다.

    0 0

평범함 40초 아재라니요.. 아재라니.. ㅠㅠ (40초입니다..)

    1 0

40초 오빠는 아닌거 같아서..ㅠㅠ
힘내보아요 40초! (내년이면 40중.... 하아;;;)

    1 0

위의 내용이 대부분 처음 시작하시는 분들의 공통된 사항이네요..
주위에 7말8초 치시는 분들 말씀 들어보면 "조급히 생각하지 말고, 꾸준히 연습하면 좋은 결과가 있다"고 합니다.
저는 연습장에서 유난히 안되는 날에는 '내일은 잘 되겠지..' 하는 마음으로 집에 옵니다.

    2 0

골프는 유독 속도가 느리네요. 주위에서도 3년 걸렸다 5년 걸리더라..조언이 많지만
그래! 나도 1년 뒤면 또 다르겠지..가 아니라 이 상태론 1년 뒤에도 비슷할꺼 같은 생각이..ㅋ;
달라지겠죠?! ㅎㅎ 감사합니다

    1 0

여기는 골포입니다. 글쓴이의 의도를 모두 주목해 주시기 바랍니다.
아이언은 V300 이나 JPX 혹은 핑G400대 시리즈로 추천드립니다.
당근에서 적당한 중고 50 언더로 구해 보시기 바랍니다.

    1 0

장비 검색하다 우연히 알게된 골포
여기를 알게된게 신의 한수가 아닌 최악의 수가 되었습니다. ㅋㅋ;
(장비는 올해안에 바꿀꺼 같습니다)

    1 0

이게 골포정신이죠 ㅋㅋㅋ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