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스톤 벨포레 1박2일 후기...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블랙스톤 벨포레 1박2일 후기...
  기타 |
홀인원희당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6-18 20:36:25 조회: 39,092  /  추천: 22  /  반대: 0  /  댓글: 22 ]

본문

왠지 이름이 멋들어져 (제 기준)골프존에서 한번쯤 도전 해보셨을듯한 그곳을 다녀왔습니다.

이곳에선 오비맥주 마시면 안됩니다... 없으니까요..
올 해져드입니다.. 바이오해져드 라고 해두죠..

요즘 날씨에 토요일 2시티 시작입니다...
무더위에 대비했는데, 부슬비속에 시작하니 천우신조..
이정도면 언더파를 쳐서 함께한 갑님의 심기를 불편하게 하면 어쩌나 하는 걱정에 빠집니다..

8개남은 홀인원 쿠폰을 사용하지 않은게 결과적으로 유일하게 잘한것이란걸 18번 홀에 깨닫게됩니다..

1번홀부터 드라이버가 죽어나가더니 18홀 내내 좌우로 죽어버립니다..

좁습니다.. 넓은 마음 담기엔 페어웨이가 옹졸하기만 하며, 기복이 심합니다.. 러프는 두세번 해동한 소고기처럼 질겨 끄집어내기 급하고, 그린 또한 노른자 터진 계란 후라이 마냥 심란합니다..

전후좌우 사방에서 Fore라고 떼창을 합니다.. 돌림노래인줄... 옆홀에서 4명연속 Fore를 외치는 멋들어진 모습을 보고 질세라 Fore를 외쳐봅니다.. 제길슨..

골프공회사는 이곳에 감사패정도는 줘야할듯 합니다..

모든 티샷이 죽어 나자뻐졌는데 95타를 칩니다.
멜로디퍼터를 장만하니 아이언이 살아나는군요..

필드에서 멜로디 퍼터를 후반에 3홀정도 사용해보니..
퓡~~~소리를 잘내기 위해 세게 치는 등신짓을 하게돼 둘쨋날엔 봉인하게 됩니다..

리조트내 한식당에서 저녁식사를 했는데, 맛은좋은데, 가격이 불친절합니다.. 직원분들은 친절합니다..

요새 유행하는 로봇이 음식을 가져오는데 직원 세분이 따라와서 서빙을 돕는데.. 이럴거면 굳이... 라는 생각이...

어느샌가 우린 기계의 조종을 ...수발을 드는...

16평 숙소는 훌륭합니다..
수영장, 수상 액티비타, 목장, 카트경기장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있어 가족단위 관굉객이 많더군요...

내일 괜히 홀인원같은거 하지 말아야지 다짐 하며 잠이 듭니다..

밤새 빵빠레를 울리다가 목이 아파 깨어보니, 눈 벌건 동반자가 자꾸 숨을 안쉬어 119 부를뻔 했다하니, 슬그머니 밀려오는 죄책감에 관용성 10k의 컨시드를 약속합니다.

조식으로 제공되는 설렁탕을 후려갈기고,
1번홀 티샷도 후려때리지만 오늘도 죽어나갑니다..

히지만...

이곳은 O.B가 없습니다... 좌절, 자책, 자포자기만 있을뿐..

멜로디 퍼터를 봉인하니 그나마 절 맥여 살리던 아이언도 난장질을 칩니다...

근 4년만에 102타를 치게 됩니다.. 3년 안친건 아무 의미 없습니다.. 18번홀 퍼팅 실패한 맥일로이만큼 슬픕니다.

정확도가 없으면 굉장히 어려운 구장입니다..

힐링을 원하시며, 다른 구장을..
밋밋한거 싫으시다면 도전해보시기 바랍니다..

나름 홈그라운드인데
나에게 모욕감을 줬....

추천 22 반대 0

댓글목록

필력이 ㄷㄷㄷ 재밌게 잘 봤습니다 ㅎㅎ

    1 0

항상 후기 집중해서 읽고 있습니다. 저렴한 그린피에 달려볼까 했던 제 자신에게 욕을 한바가지 해주길 잘했군요.

    1 0

일단 고하시죠....따분하진 않아유..

    0 0

이곳 타구사고 많이나는곳입니다. 그린피 저렴힌데 안전값생각함 결코 싼곳이 아니에요

    1 0

서라운드로 들리는 포어~~~~볼~~~~~

    0 0

John Maany는 같이 안 가셨나요.ㅎㅎㅎ

    0 0

여기 진짜 애증을 일으키는 골프장이죠. 스코어는 안나오지만 도전정신을 불러 일으켜서 또 오게 만드는 곳입니다.

    0 0

숙소가.좋은가조네요 ㅋㅋ 감사합니다

    1 0

숙소ㅗ 가성비가 아주 좋았습니다.. 호수인지 저수지인지  전망도 좋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