숏게임 푸념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숏게임 푸념
일반 |
시원한게좋아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4-06-13 14:23:28 조회: 4,839  /  추천: 7  /  반대: 0  /  댓글: 31 ]

본문

안녕하세요

날씨가 덥네요

지금 텔메 스텔스2 HD 스탁(S)를 쓰고 있는데요 얼마전 인도어에서 예전에 쓰던 심맥스 스탁(SR)로 샤프트를 바꾸고 스윙을 했더니 정말 종잡을수가 없을 만큼 와이파이가 컨트롤이 안되더군요 물론 제가 좀 왔다갔다 하지만 이건  너무하다 싶더군요 몇번 쳐보고 이러다 큰일나겠다 싶어 다시 S로 바꾸고 스윙을 하니 제대로 가기 시작했습니다.

골포에서 말하는 샤프트가 왜 중대사안인지 좀... 원래 그런가요? 

 

사설이 길었네요

왠만하면 안물어 보고 싶은데요

제목처럼 요새 숏게임 때문에 접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티샷 세컨샷 까지는 뭐 불만이 없습니다.

문제는 어프로치를 포함한 숏게임인데요 동반자들에게 부끄러워서 얼굴을 못들 지경입니다.

파4 2온하고 3펏이 기본, 그린엣지 주변만 서면 터덕이거나 까기가 기본한번, 파5 3온하고 4펏 등등 문제는 이게 한라운 내내 지속된다는 겁니다. 

연습은 웨지위주로 하고 잔디구장도 가서 숏게임 연습하고 남들보다 ​숏게임 연습을 ​ 덜하진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잔디구장 연습때는 뒷땅 탑볼도 안나고​ 정말 잘 됩니다. 터러블라이 가정해서 연습도 많이 합니다.  그린에서 퍼팅도 연습때는 정말 잘됩니다 3미터 퍼팅 20개도 연속으로 넣어보기도 했습니다.

지금 제모습은 쟤는 열심히 공부하는데 공부 더럽게 못하는 친구 딱 그모습입니다.

정신을 놓고 치는지 한홀 끝나면 부끄러워 고개 숙이고 다음홀로 ​가는데 오만 생각이 다드네요

연습이 부족한걸까요? 뭔가 연습방법이 잘못 된걸까요?

경험 있으신 선배님들 조언을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추천 7 반대 0

댓글목록

오늘 라운딩 다녀온 제 마음과 정확히 일치하는 글이라서 깜짝 놀랐습니다.
드라이버 세컨샷 다 살았는데 숏게임에서 말아먹고 왔더랬죠.
열받아서 연습장 직행해서 웻지샷만 두바구니 치고 왔습니다. 그래도 영 찜찜한 이 기분 ㅜㅜ

    2 0

오늘 그러셨군요 위로드립니다
저도 웨지 연습하다가도 이게 무슨 소용이람 이런 생각이 드네요 ㅎ

    0 0

안될거 같은 마음에 불안해 마시고
믿음으로 맘편히 생각하시고 치시면 ...

    1 0

믿음이 없어서 일까요?
"맘편히 생각하고" 아차하는 생각이 드네요

    0 0

흠.. 숏게임에 대한 심리적인 요인이 클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연습을 많이 해도 실전에서 자신 없는 채가 있듯이...
저 같은 경우는 그린 주변 웨지가 항상 자신이 없는 편인데 칠때 잘쳐야 한단 마인드보다는 큰 미스만 내지 말자 라는 마인드로 치기는 합니다. 그러면 공을 까더라도 그린을 넘어가는 미스까지는 안나오더라구요 ㅠㅠ

    1 0

큰 미스만 내지 말자 명심하겠습니다

    0 0

그렇게 연습을 많이 하신다면 정답은 이미 잘 알고 계실 것이고, 꺽이지 않고 계속 연습하시다 보면 결국은 도사가 되실 거라고 믿습니다.
숏게임을 예전(?)에 잘했던 기억을 되살려 보자면, 그린 주변에서는 띄우기보다는 굴리시는 것으로 (저는 가까운데 굴릴때는 52도, 먼데 굴릴때는 PW 씁니다), 칩샷도 반드시 하향타격으로, 퍼팅은 가까운데 붙이는 것을 최고목표로 했던 것 같습니다.
뭐 이미 그렇게 더 잘 연습하고 계시리라 보이네요.

    1 0

결국 그건거죠
정규 18홀에서는 단한번의 샷으로 결정나지만
파3를 포함한 연습장에서는 원하는 라이서 기계적으로 치고 맘까지 편하니 잘되는게 어쩌면 당연할수도요

숏게임 연습장에서 볼 3개두고 어프로치하면 너무 잘되죠 ㅎ 하지만 코스서는 예상하지 못한 변수들로 가득하고요

숏게임은 잔디밥과 구력이 주요한거 같습니다
경험!

    3 0

남 얘기 아닌 제 얘기네요.ㅎㅎ 그냥 쳐야죠. 잘치고 쓰리펏 보기하거나 온탕, 냉탕 가면 그 실망감이 이루 말하기 힘듭니다. 그래도 어쩔수 없이 클럽들고 또 나가구요^^

 전 최근에 숏게임시 마음가짐은 철푸덕만 하지말자 입니다. 핀 오버하는건 용서 될 수 있지만 철푸덕은 기회자체가 없어지는 최악의 상황 이더군요. 핀 넘기고 투펏, 쓰리펏 하는 한이 있어도 철푸덕은 줄이다 보니 볼스트라이킹도 많이 개선 되서 간간히 붙여 오케이도 받습니다. 아직까지 퍼팅시 말도 안되는 짧은펏이 숙제이긴 하지만 과감하게 친뒤로 롱펏도 홀에 들어가거나 바로 앞에서 멈추기도 하구요.

마음가짐의 문제인것 같습니다. 좀 더 과감한 샷이 움츠려드는것 보다 좋은 결과를 얻은 저같은 케이스도 있으니 이런저런 시도를 많이 해보셔서 답을 찾으시길 바랍니다.

    1 0

연습한 거리를 믿고 과감히 쳐야합니다. 이전의 실패경험이 피드백으로 오래남아서 숏게임이 어렵습니다. 웨지는 바운스를 이용하는 연습을 하면 미스를 줄이는데 도움이 많이 됩니다. 포대그린이 많아서 보통은 실제로프트보다 누워있는 샷을 하게되서 거리가 짧게날수있고요.. 퍼터는 경험이 쌓이기전에는 답이 없는것 같습니다. 빠르게 보정하는건 3 6 9미터 외워서 딱 그것만 치는거죠

    1 0

저와 같은 고민이시네요.

전 그래서 30미터 이하는 맘편하게 치퍼 사용합니다.

뒤땅, 탑핑없으니 살겠습니다.

    1 0

저도 이틀전 치퍼 주문했는데 일본에서 오는중입니딘ㅋㅋ

    0 0

모든 골프스윙이 자신감이 제일 중요하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숏게임은 자신감80% 실력20%라고 생각합니다.
숏게임중에서도 먼저 퍼터에 대한 자신감(혹은 불안함이 없는...)이 있다면 어프로치가 쉬워집니다.

일단 저는 퍼터를 잡으면 자신감이라기보다 불안함이 없습니다.
'안들어가면 어떻하지?' 라는 생각을 하는게 아니라 'OB는 없다!!!!' 라는 마음으로 퍼터를 잡고 칩니다.

그렇게 퍼터가 안정되면 어프로치는 컨택만 신경쓰고 칩니다
'좀 짧으면 어때 퍼터로 넣으면 되지' ' 좀 길면 어때 퍼터가 있는데...' 이런 생각으로 공에 대한 컨택만 생각하고 치면
불안감도 적고 어프로치 정확성도 올라가고 거리도 더 정확해지는듯합니다.

'내가 퍼터가 불안하니 어프로치를 더 잘 붙여야해' 이런 생각이 어프로치를 더욱 긴장하게 만들고 그 긴장속에서의 실수가 퍼터를 더 어렵게 만드는 "악순환"의 반복이라 생각합니다.

과 감 히 "악순환"의 생각만 끊는다면 심리적 안정감과 함께 좋은 결과가 있을듯 합니다.

    2 0

연습량이 더 쌓여야 본인을 믿게 됩니다.
아직 실전에서 예전의 실패 경험들로 인해 긴장하셔서 그럽니다. 숏게임만큼 연습량으로 커버 가능한게 없다고 생각합니다. 연습량이 많아지면 그뒤로 실전에서도 성공하는 비율이 올라가고 선순환될겁니다.

노력은 배신하지않더라고요.

    1 0

마음가짐과 연습 부족이군요
생각해보면 사실 샷 전에 걸어가면서  띄울까 굴릴까  고민하다가 도착해서도 정하지를 못하고 혼란한 상황에서 그냥 어정쩡하게 스윙하는것 같네요
이정도면 라이가 타이트한가? 괜찮은거 같은데 이런 생각이 왔다갔다 하면서 치는것 같네요
퍼팅도 계산적으로 하지 못하고 이정도면? 이런 생각으로 하는것 같습니다.
퍼팅이 잘될때는 대충쳐도 붙고 했는데 요즘은 어떻게 했는지 모르겠네요
잘 안되니 뭘해도 자신감이 없었던것 같습니다
이번주는 좋으신 조언과 제 결심으로 잘 해 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 0

무슨 운동이든지 경력과 몸으로 습득한 지식이 때로는 혼란을 줄 때가 있더군요. 놔버리지 않는 한 이리 저리 하다가 어느새 다시 정착하시리라 믿습니다. 더 높은 곳으로 올라가기 위한 정체기라고 생각하셨으면 좋겠네요! 슬럼프를 극복하는 것은 초심과 시간입니다. 화이팅!

    1 0

어프로치도 구력입니다. 연습량만으로는 안되고 실전경혐을 다른 어떤 스윙보다 많이 쌓아야합니다.  일종의 컨트롤 샷이며 그린 주위의 다양한 환경을 접해야 하기 때문에 변수가 매우 많습니다. 욕심내지 말고,  어프로치 거리에서 온그린 투펏이 목표여야합니다. 온그린에 만족하고 욕심부리지 않으면 어프로치에 과도한 힘 불필요한 힘이 혹은 손장난 조작 등이  빠지게되어 연습때와 같은 스윙이 나올 수 있습니다. 거리에 집중하지 말고 정타에 집중하세요. 짧아도 좋고 오바되도 좋은데 미스샷만 하지 않는다 이런 마음가짐으로 좀 편한 마음으로 어프로치에 임하셔야합니다.

    3 0

저도 어제 라운딩 다녀와서 이 푸념 글을 적었습니다.

내린 결론은 숏 어프로치 연습을 좀 하고 퍼터 연습에 전념하자 입니다  임진한 프로님 유튜브 보니 여러명의

프로들이 나와 숏 어프로치 개념 알려주시는데 그거 한번 보셔요

    1 0

찾아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0 0

심리적 요인 1  실력부족 99입니다
정확한 메카니즘없이 감각으로만 연습하면
그런 부진에 빠집니다

    2 0

맞는 말씀이네요 그냥 연습만 하는것 같아요 그래서 실력이...

    0 0

필드위에서의 템포가 연습때보다 빨라지지 않는지요? 만약 그렇다면 메트로놈 연습법을 추천 드립니다. 제 닉네임은 신경 쓰지 마시구요 ㅎㅎ

    5 0

연습 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0 0

저는 어프로치를 할 때 연습 스윙하면서 입으로 '툭' 소리를 작게 냅니다. 그리고 실제로 칠 때도 '툭' 하면서 치면 힘이 무리하게 들어가거나 템포가 빨라지지 않고 일정해져서 터덕이나 타핑이 잘 안 나더라구요. 한번 해보세요!

    1 0

오늘 시도해 봐야 겠네요 괜찮은거 같은데요
감사합니다

    0 0

심맥스가 같은 R이라도 더 낭창거린다고 들었습니다 (매장 알바)

    1 0

그렇군요 좌우 컨트롤이 힘들었던게 이유가 있었군요
 감사합니다

    0 0

아마추어는 필드에서 3-4미터 펏은 안들어가는게 당연한겁니다
Pga 투어 기준 10피트 성공률이 70프로가 안되요
그래서 무조건 첫퍼트가 1-2미터 내로 븉어서 오케이릏 받던가 멓던가해사 투펏으로 마무리 해야죠
괜히 프로들이 방향보다는 거리감이 중요하다고 하는데 아니긴 합니다

어프로치는 일단 왠만하면 그린주변도 무조건 퍼터하세요
그리고 러닝 어프로치 익혀서 굴리세요
이 두개만 해도 미스가 많이 줍니다

사실 3펏 4폿이 반복된다면 문제는 퍼터보다 아이언이 정롹도가 떨어져서 그런 상황이 나오게 되는게 크지 않을까 싶네요

여유 되시면 gir이랑 퍼트수를 한번 라운딩 마다 계산해 보세요
몇번 해보시면 내가 진짜 부족한게 뭔지 감이 오실겁니다

    1 0

욕심으로 올리려다 보니 결국 그린 근처의 안좋은 라이에 공이 가거나 독도 온이 되고 그결과 그 다음 샷이 어려워 지는 결과가 나오는것 같습니다 어떤게 문제인지  다음 라운딩에서는 기록을 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0 0

어프로치는 일단 연습장에서는 미스샷이 단 1개도 안나올만큼 연습해야 필드에서 컨택이 어느정도 되는거 같고요.
퍼팅은 3미터 넣는거보단 롱펏 붙이는 연습하는게 더 중요한거 같습니다.
저는 필드가면 퍼팅 연습장에서 10m 6m 4m 정도를 많이 연습했을때 더 도움이 되더라구요

    0 0

연습장에서 미스샷이 단 한개도 안나오게(어렵네요)
퍼팅은 너무 어렵네요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