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고민과 연습 끝에 제가 알게 된,, 필드에서 '드라이버' 안정적으로 치는 방법 > 골프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많은 고민과 연습 끝에 제가 알게 된,, 필드에서 '드라이버' 안정적으로 치는 방법
  일반 |
힘들어정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22-11-12 22:28:14 조회: 20,972  /  추천: 54  /  반대: 0  /  댓글: 33 ]

본문

필드에서 드라이버 안정적으로 치는 방법, 

 

정말 많은 고민과 연습과 레슨을 받았습니다. 

 

 

(저의 상태를 기준으로) 최종적으로 제가 찾은 답은, 

 

1. 현재 스윙 중 가장 문제점 1가지를 고치도록 의식하면서,

2. 스윙의 크기는 지금과 비슷하게 하되, 

3. 스윙의 스피드를 70% 정도만 한다고 생각하고 스윙하라. 

 

입니다. 

 

 

구력 8년차, 필드 경험 약 200회, 연습장 경험 약 1,000회 이상, 

최근 2년 간 30분짜리 레슨 60회 받음(드라이버 집중 레슨). 

 

제 드라이버의 문제점은, 

필드에서 훅이 자주 나오는 것이었어요. 

컨디션 좋을 때야, 긴 비거리로 잘 나왔지만, 

그렇지 않을 때는, 훅으로 OB나거나 살더라도 라이 안 좋은 곳에 있는 경우가 많았고, 

이걸 종잡을 수 없다는 겁니다. 이번에는 잘 맞더라도, 다음 번엔 훅이 빈번한 경우도 있고,

한 라운딩에서도 전반과 후반이 다르고, 종잡을 수 없더군요. 

 

그러니 드라이버가 공포로 다가왔습니다. 

 

그래서 드라이버 고쳐달라고, 레슨도 많이 받았습니다. 

30분짜리 레슨을 총 60회 받았는데, 사실 아마추어 치고는 적지 않은 레슨 같아요.

 

 

- 레슨후기

 

레슨을 받으면 확실히 더 낫긴 합니다. 공만 죽어라 패는 것이 아니라, 프로와 궤도에 관한

의논도 하고, 동영상도 촬영하여 궤도 상의 문제도 확인하고, 

프로가 계속하여 제 스윙을 수정해주니까요. 

 

도움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렇다고 해서 제 드라이버 훅병이 고쳐지지는 않더군요.

좀 나아지긴 했지만요. 

 

레슨을 받지 말라는 것은 아니고, 꼭 받으시되, 레슨으로 해결되기에는 

우리의 훈련량이 너무 적어서 이미 정착된 스윙을 대폭 교정하기는 어려웠습니다. 

 

 

- 제 해답

 

이건 최근 찾은 것이기는 한대, 확실히 효과가 있는 것 같아요...

 

레슨 등을 통해 알게 된 제 스윙의 문제점 1~2가지를 의식하며 고치려고 노력하되, 

가장 중요한 건, 원래 스피드의 70% 느낌으로 부드럽게 스윙하기 입니다. 

 

원래 스피드의 70% 느낌으로 스윙하려고 해도, 70% 비거리가 나오는 것이 아닙니다. 

70% 스피드가 나오지도 않을 뿐더러(볼 스피드만 따지면 거의 90%가 나옵니다)

정타가 맞으면, 생각보다 비거리가 많이 나옵니다. 

 

 

필드에서 많은 동반자들을 보고 느낀 점이 있는대요. 

 

대부분의 아마추어들은, 필드에서 생각보다 드라이버 스윙을 힘주어 스피드있게 하더군요. 

 

아마도 비거리 경쟁도 있겠고, 평소 드라이버 스윙연습을 힘주어 해서이기도 하겠죠.

 

(왜냐면, 연습장에서야 드라이버가 죽든 말든 상관없으니, 본인 스피드의 100%로 연습해서

일거라고 봅니다)

 

 

 

그러다보니 필드에서도 100% 스윙으로 하더라고요. 저도 그래왔고, 많은 동반자들도 

 

그랬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100% 스피드 느낌의 스윙 VS 70% 스피드 느낌의 스윙

 

-> 일단 정타율에서 전자보다 후자가 꽤 더 높더군요

 

-> 또 사이드스핀량이 전자보다 후자가 훨씬 적더군요. 

 

-> 그런데 비거리는 생각보다 큰 차이가 안 나더라고요. 

  스크린에서 시험해보니, 저의 경우는,

 100% 스윙 : 볼 스피드 63~65m/s

 70% 스윙 : 볼 스피드 58~59m/s

 

 그런데 전자와 후자는 비거리가 별로 차이 안 납니다. 

 왜냐면, 전자는 훅인 경우가 많은대 비해 후자는 별로 휘지 않아요.

 게다가 전자는 탄도가 낮을 때도 있는데, 후자는 탄도가 꽤 잘 나옵니다. 

 그러다보니, 후자도 비거리가 충분히 잘 나오더라고요(210~220m)

 

 

 

 

제가 최근 2 차례 필드에서 70%스윙 스피드 느낌으로 치려는 노력을 계속 했는데...

 

놀랍게도, 지난 1주일 사이의 2 차례의 필드에서 드라이버 약 27회(1회는 아이언티샷) 중 죽은 공은 단 1개였습니다. 

 

 

반면 10일 전쯤 간 라운딩에서는 14번의 드라이버 중 4방이 OB

 

제가 보통 14번의 드라이버 샷 중 2번 안쪽으로 죽은 경우는 몇 번 없습니다.

 

 

 

이건 제게는 매우 놀라운 사건이었습니다. 

 

백스윙 궤도, 그립, 손의 위치, 골반회전...많은 동영상과 많은 레슨을 받으면서 

 

공부많이하며 연습 많이 했었는데요...

 

그 때 나아진 드라이버 실력이 1 정도 라면, 

 

그저 큰 틀에서의 궤도만 생각하며, 스윙 스피드 70%로만 치자고 했더니, 

 

공이 안 죽고, 그럭저럭 괜찮은 탄도로 괜찮은 방향으로 잘 날아가는거에요. 

 

그렇게 해서 나아진 드라이버 실력은 5는 되는 것 같습니다. 

 

 

 

또 좋았던 것이, 70% 스윙 스피드로 친다고 생각하고 해보니, 

 

헤드 무게를 조금 더 느끼게도 되더라고요. 

 

비거리야, 100% 스윙 스피드로 했을 때 중에서도 정타, 좋은 방향 나왔을 때보다는 

 

안 나오는 것은 확실한대요....

 

그래봤자 한 20m 정도고요. 

 

100% 스윙 스피드로 했다가, 심하게 말리거나 푸쉬나서 비거리 줄은 경우보다는 

 

훨씬 더 잘 나옵니다. 

 

 

 

결국 평균적으로 보자면, 비거리도 더 나은 셈이고, 방향성과 안정성에서 훨씬 이익이더군요. 

 

사실 우리는 잘 알고 있죠. 

 

연습장에서 아이언 힘주어 매우 빠르게 때리는 것보다,,

 

적정 스피드로 부드럽게 쳐서 정타 나오는 것이 더 낫다는 것을...

 

 

그런데 드라이버는 '거리'를 많이 보내야 한다는 생각에,,

 

필드에서 100% 스윙스피드로 도전하는 것 같아요.

 

그 스피드로 정타를 맞추기 위한 연습량은 턱없이 부족한대 말이죠. 

 

 

 

게다가 생각해보니, 

 

KLPGA KPGA 투어프로들도 100% 스윙 스피드로 안 할거 같다는 겁니다. 

 

KPGA 투어프로들이 제대로 스피드 내면 볼 스피드 80m/s야 쉽게 내지 않을까요?

 

그런데 KPGA 투어프로들의 시합용 드라이버 볼 스피드를 보니, 73~75m/s 정도가 많은 듯

 

하더군요. 

 

그들도, 100% 스윙 스피드를 내지 않고 있는거죠. 

 

 

고수나 드라이버 잘 하는 분들이야 전혀 상관없으시겠습니다만,

 

만약 드라이버 훅 등으로 고생하는 분들이 계신다면, 

 

지금 스윙에서 문제점 1가지 정도만 의식하면서 스윙하되, 

 

스윙 스피드를 평소보다 70%로 의식적으로 떨어뜨린다고 생각하고 연습해보세요.

 

(스윙 크기를 줄이라는 것이 아닙니다. 원래 스윙아크로 하되, 아주 부드럽게 쳐보라는 것임)

 

그렇게 연습 몇 번 해보시면, 훨신 더 방향성이 좋아지는 것을 느낄 듯 합니다. 

 

 

 

 

 

 

 

 

 


추천 54 반대 0

댓글목록

공감 되는 글이네요! 정성글에 추천드립니다

    0 0

추천합니다

    0 0

감사합니다 내일 실천해야겠어요

    1 0

완전 공감 합니다.
그리고 70% 스윙 한다해도 85% 이상 되고 힘빠진 상태에서 정타가 잘 나오니, 오히려 거리거 더 늘기도 하더라구요.

    0 0

느끼는게 많은 글입니다. 저도 그렇게 하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0 0

정성 가득한 글 잘 읽었습니다.

    0 0

공감가는 좋은 글이네요.

    0 0

매우 공감가는 글입니다

머리는 아는데 심장은 실천하기 힘드네요…

    0 0

이거 100퍼 공감가는 글입니다

    0 0

저역시 공감글입니다. 잘 정리해주셨네요.  아마추어는 화이트티에서 치니까 스크린에서 무시당하는 58~59m/s만 나와도 200 언저리 나오면 140미터 언저리 다 나옵니다. 아이언 비거리가 7번 140M라면 드라이버 살살 쳐도 7번 아이언 안짝으로 나오죠.

스크린에서 멀리건 쓰면 되니 힘빠작 주고 결과는 소녀샷인데, 필드 가면 살려가려고 달래치는데 캐디가 장타자라고 하는 경우도 봤습니다. 힘빼고 쳐서 였겠죠. 오히려 더나갈때가 많아요.

    1 0

실제 필드에서 좋은 탄도와 방향으로 볼 스피드 58~59 정도 나온다면,,
비거리 절대 짧지 않고, 오히려 장타자에 속할 것 같습니다.

오르막보다는 내리막이 많고
필드는 또 공이 꽤 구르거든요.

58~59 정도면 210~220 은 충분히 나오는데..

힘주어 때린 공들 상당수는 죽거나산에 쳐박히거나 휘어서 비거리 손실나는 것 감안하면, 정타 좋은탄도 좋은 구질 58~59정도면 거리 꽤 난다는 소리들을거에요

필드는 스크린과 완전 다르죠.
스크린 볼 스피드는 스크린에서만 구현되는 것이고, 필드는 일단 안정적으로 살아야 됩니다.

    1 0

제가 찾고 있던 답을 직접 써주시다니ㅜㅜ
감사합니다. 싱글하세요~

    0 0

감사합니다!

    0 0

정성스러운 글 추천드립니다.

    0 0

골퍼의 본능이 70-80%의 힘으로 치는 것을 방해하는 것 같습니다.
와이프가 말하기를 저는 어디 한군데 아프면 샷이 겁나 좋대요.
실제로 몸이 안좋아서 세게 못쳐도 제거리 다 가더군요.
근데 진짜진짜 드라이버는 살살 못치겠어요.

좋은 글 추천드립니다.

    0 0

스크린 골프도 마찬가지에요
데이타가 눈앞에 보이니 세게 치죠
그러고선 난 스크린하고 안맞아~
스크린에서 뒷땅치면 필드가서도 뒷땅이고
탑볼치면 필드가서도 탑볼이죠
정확한 컨택이 안되면서 잘 안맞아~
그건 스크린에서 힘이 과도하게 들어가서 그렇죠

    0 0

좋은글 추천  드립니다  모든 스윙은 70%  힘과 스피드로

    0 0

그게 똑같다라는걸 완전히 느끼고 이해하면 되는건데, 그렇게 직접적인 경험과 이해가 되기전까지는 머리로만 알아서 대다수는 바꾸지 못합니다. (간혹 바뀌는 골프천재가 있긴하죠)
저역시 그랬다가 라운드 200회 넘을 즈음 정도 부터 바뀌더군요. 세게치나 살실치나 똑같다란 사실을요. ㅎㅎ 그러다 어쩌다 완전 아이디얼하게 정타나면서 최대비거리 얻어걸리는건데…
3년전 쯤 여기포럼에. 어느정도 레벨이 높으시고 거리 문제가 없는분한테 드라이버 항상 같은 거리로 컨트롤해서 치는 연습하라 했더니 댓글로 그게 아니라고 난리 났었습니다.
안정성을 얻으면 거리가 줄어든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아주 많은데요, 왜냐하면 스윙이 완성되지 않은 사람은 거리가 많이 줄어듭니다. 70% 스윙을 해도 거리가 확보될 메커니즘이 있는 경우에만 해당됩니다.
그리도 또한가지 이것도 연습이 되어있는 경우에만 되지, 연습도 안하고 필드에서 70% 갑자기 친다고 잘맞을리 없습니다.

    2 0

좋은 팁 입니다 70% 스윙 공감헙니다
저고 필드나가면 딱 더도말고 덜도말고 70%만 치자 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까먹는 날에는 많이 죽지만 기억하고 피는 날은 그래도 괜찮은 편이네요 ^^

    0 0

장타는 정타에서 나오죠
좋은 글입니다.

    0 0

댓글들 슥 내리며 보다보니 병때문인지 정타를 장터로 봤습니다 ㅠ

    1 0

아파야 잘치더라구요...
살살 공감합니다.

    0 0

저도 필드만 나가면 엎어쳐서 ㅜㅜ

    0 0

실천해봐야겠네요^^

    0 0

이게 바로 힘을 빼라의 정석이겠죠..

    0 0

저 같은 하수는 드라이버 달래 치면 더 안 맞더라고요. 그래서 그냥 후드러깝니다. 컨디션 좋을 때는 하나도 안 죽는데, 컨디션 안 좋으면 네 개 정도? 죽는 거 같아요. 아이언은 힘 빼고 치는 게 되는데 드라이버는 안되네요 ㅜㅜ

    0 0

인생 머있어 패는거지.
있는 힘것 조지는거지.
남자가 가오가 있지.

라고 호기롭게. 외쳐봅니다.
...
가즈아..

ㅜㅜ


OB로~~~~~~~

    1 0

"스윙 크기를 줄이라는 것이 아닙니다. 원래 스윙아크로 하되, 아주 부드럽게 쳐보라는 것임"
너무나 공감됩니다 감사합니다

    0 0

알죠...  아는데요.... 왜 안될까요?????  ㅠㅠ

    0 0

정말이더군요.연습장에서도 40%  80% 100% 120% 연습해보고 미리 정해두면 더 좋더군요.

    0 0

크..구구절절 공감합니다. 오랜 시간이 압축된 통찰력의 나눔에 감사드립니다

    0 0

좋은 정보 감사해요!

    0 0

오늘 연습장 가서 의식하면서 휘둘러 봐야겠어요~.~/

    0 0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