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퓨어부스트 런닝화 DPR S82010 > 사용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Sign in with googleSign in with kakao
자동로그인

아디다스 퓨어부스트 런닝화 DPR S82010
의류/잡화 |
야인시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작성일: 2018-05-19 20:37:21 조회: 2,218  /  추천: 3  /  반대: 0  /  댓글: 0 ]

본문

알갱이를 압축해서 만든듯한 아디다스의 부스트폼 중에 퓨어부스트를 샀습니다.

 

3k 달렸는데 저렴하게 산거치고는 오... 만족스럽네용ㅋ

 

비슷한 디자인으로 뉴발란스의 프레쉬폼 런닝화를 신고있는데 

 

런닝시 기능적인 면에서 프레쉬폼 보다 좋네요 :)

 

발등이 너무 낮아서 반품하려고 했으나 그냥 깔창빼고 신었습니다.

 

깔창까지 있다면 훨 좋을텐데 발등을 너무 조여서 방법이 없다능ㅋ

 

본인 발등이 높다면 최소 반치수 업하세요~ㅎ

 

부스트 종류는 전부다 발등이 낮습니다.

 

장점.

 

1. 쿠션 

- 사실 물렁한 쿠션은 런닝시 반발력을 얻기가 힘듭니다. 

 

몸 무게가 많이 나가고 다리가 바닥을 칠때 힘이 강하면 강할수록 더 쥐약입니다. 

 

달릴수록 다리의 피로도가 쌓여서 힘이 금방 빠집니다.

 

이때문인지 퓨어부스트는 같은 중창을 쓰는 울트라부스트 보다 단단합니다. 

 

상대적으로 중창 두께가 얇지만 단단하게 만들어서 반발력을 높인것으로 보입니다.

 

덕분에 달리기에 더 특화되었다고 봅니다.

 

추가로 물렁한 중창은 상대적으로 수명도 짧습니다.

 

2. 갑피&힐컵 

- 중창의 기능이 좋아지면 좋아질수록 함께 좋아져야하는게 갑피와 힐컵입니다.

 

중창이 아무리 좋아도 런닝시 운동화가 헐떡거리면 중창의 기능을 제대로 느끼기가 어렵습니다.

 

그래서 부드럽고 신축성 있으면서도 착붙어줘야하는게 갑피이고 뒤꿈치가 헐떡거리지 않고 신발과 발이 한몸인듯

자연스럽고 단단하게 잡아줘야하는게 힐컵입니다.

 

신어보니.... 저에겐 깔창을 빼야 힐컵의 기능이 제대로 발휘되네요.

 

이전에 신었던 울트라부스트와 시퀀스부스트에서도 느꼈지만 아디다스 부스트 런닝화의 뒷축이 좀 낮다고 느낍니다.

 

뒤꿈치가 굴곡이 있죠? 그 굴곡대로 신발이 디자인되어서 자연스럽고 단단하게 뒤꿈치를 잡아줘야하는데 

 

저의 발등이 높은 만큼 뒤꿈치의 높이가 약간 높은건지 깔창을 끼면 뒤꿈치 위에 오목한곳을 제대로 잡아주지 못해서 안정성이 떨어지더라고요.

 

깔창을 빼면 높이가 딱 맞네요.

 

3. 중창의 지지도

- 비슷한 중창 디자인을 가진 뉴발 프레쉬폼 런닝화를 2족 신고 있는데 쿠션이 좀 무르고 앞발을 착지할때 흔들린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습니다.

 

퓨어부스트는 중창이 좀 더 단단하기도 하고 앞발 착지시 흔들림이 덜합니다.

 

그리고 제 사진 보시면 위에서 볼때 전족부의 중창이 갑피보다 옆으로 좀 더 나온걸 볼 수 있습니다.

 

런닝시 지면과의 접촉면을 늘려줘서 좀 더 안정적인 런닝이 되도록 한것도 좋다고 느꼈습니다.

 

단점.


1. 가격

-초반 발매 가격이 너무 비쌉니다. 갑피의 종류에 따라서 같은 중창이어도 가격이 확 뛰더군요.

 

다만 제가 산건 이월이라 그런지 아주 싸게 샀습니다. 

 

5만초반에 샀는데 이정도 가격이면 아주 만족입니다.

 

사실거라면 이월 상품을 사세요ㅋㅋ

 

2. 발등

- 부스트폼 런닝화들은 다들 발등이 낮습니다. 이것저것 신어봤는데 확실히 발등이 낮더군요.

 

발등이 높은 분이라면 최소 반치수는 업하는게 인터넷 쇼핑에서 실패하지 않는 방법입니다.

 

작으면 신을수조차 없으니까요. 

 





 


추천 3 반대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리모컨

맨위로
 댓 글 
 목 록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메일문의 Copyright © 딜바다닷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